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3-02 14:55 (화)

본문영역

[이창욱 연애칼럼] 감동을 주는 최고의 선물은 무엇일까?
상태바
[이창욱 연애칼럼] 감동을 주는 최고의 선물은 무엇일까?
  • 이창욱 칼럼니스트
  • 승인 2021.01.22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물의 감동은 가격에 비례하지 않는다.

희정은 남자친구의 생일선물을 고르는 게 너무 힘들다며 도움을 청했다.
“보통 남자들은 전자제품이나 기계 같은 거 좋아한다고 하는데 어떤 선물이 좋을까요?”
희정은 밤새 찾아본 선물 리스트를 보여줬다. 시계나 스마트폰은 너무 비싸고, 게임기나 장난감은 너무 어린애 같아서 보기 싫단다. 희정은 쇼핑몰과 블로그를 번갈아 검색하면서 남자친구의 첫 생일선물 고르기를 멈추지 않았다.

어두운 표정을 한 민수는 억울하다는 듯 말을 꺼냈다.
“아니, 원래 여자들은 명품 좋아하지 않나요? 그래서 명품 브랜드 화장품을 선물했는데 오히려 그것 때문에 싸웠어요.”
민수는 적지 않은 돈을 들여서 선물했는데 문제는 여자친구의 반응이었다. 여자친구는 ‘왜 이런 것 사 왔느냐?’, ‘어디서 샀느냐?’, ‘왜 허락도 없이 사 왔냐’고 하면서 환불해 오라고 화를 냈단다. 민수는 나름대로 인터넷에서 후기나 평이 좋은 화장품을 골라서 산 거였는데, 여자친구가 이런 민수의 노력을 알아주지도 않으니 무척 마음이 상했다고 한다.

선물의 의미는 문학작품이나 광고의 영향으로 이미지화되어 마치 ‘국룰’처럼 구전되어오는 경우가 많다. (출처 : pixabay)
▲선물의 의미는 문학작품이나 광고의 영향으로 이미지화되어 마치 ‘국룰’처럼 구전되어오는 경우가 많다. (출처/pixabay)

생일, 밸런타인데이, 크리스마스, 100일, 1주년 등 연인 간에 선물을 준비하는 날이 많다. 그때마다 연인에게 어떤 선물을 해야 하는지가 고민거리다. 인터넷을 검색해보면 정말 다양한 선물이 존재한다. ‘받고 싶은 선물 베스트’, ‘스위트한 남자친구/여자친구 되는 선물’, ‘무조건 성공 보장하는 연인 선물’과 같은 블로그 글을 탐독해본다. 여기서도 마땅한 답을 찾지 못해 친구들에게 조언을 구해보기도 하지만 되돌아오는 대답은 거의 비슷하다.
"일반적으로 여자는 작고 반짝이는 걸 좋아해."
"보통 남자는 전자제품이나 기계 같은 걸 좋아해."
"선물은 무조건 명품이나 상품권을 해야지."

선물은 일반화해서 말하기가 참 어렵다. 선물은 받는 사람의 관심사나 취향이 더 중요하기 때문이다. 조언을 참고해서 선물을 했는데 막상 연인의 반응이 생각보다 뜨뜻미지근한 경우가 있다. 실망스러운 선물이 되지 않으려면 상대방을 유심히 관찰해볼 필요가 있다. 나의 상황이 아니라 그 사람의 상황에서 생각해 보는 것이 좋다. 경청하며 대화를 하거나 SNS에 공개된 글을 살펴보면 적당한 선물에 대한 힌트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선물을 받는 사람의 취향을 고려해야 센스있는 선물이라고 할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자리만 차지하는 난감한 물건 취급을 받기에 십상이다. (출처 : pixabay)
▲선물을 받는 사람의 취향을 고려해야 센스있는 선물이라고 할 수 있다. 그렇지 않으면 자리만 차지하는 난감한 물건 취급을 받기에 십상이다. (출처/pixabay)

나에게 가장 마음에 남는 선물을 말해보라면, 20여 년 전 어린 학생에게 받은 500원짜리 곰돌이 모양 열쇠고리다. 수많은 선물 중에서 유독 그 열쇠고리가 기억에 남는 이유는 선물해 준 사람의 마음과 정성이 가득 담겨있었기 때문이다. 당시 이 학생이 가진 전 재산 500원에 맞춰서 산 선물이 열쇠고리였다. 더 예쁜 상품을 1,000원이라서 어쩔 수 없이 못생긴 곰돌이 열쇠고리를 골랐다면서 미안해하는 그 애틋한 모습이 아직도 잊히지 않고 마음속에 남아있다.  

선물은 마음이 더해져야 진정한 가치를 지닌다. 선물은 마음을 전달하는 그릇과 같다. 그릇이 아무리 고급스럽고 비싼 것이라 하더라고 마음이 담기지 않으면 제 역할을 하지 못한다. 중요한 것은 마음을 표현해야 한다는 점이다. 선물 받은 상품을 확인해 볼 때보다, 마음이 전해질 때 더 감동을 하고 기뻐한다. 좋은 선물은 비싼 가격의 물건이 아니라, 받는 사람과 주는 사람 모두가 기쁨을 느낄 수 있는 것이어야 한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