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9-21 11:57 (화)

본문영역

20세기 서울의 도시 개발로 인해 사라진 밤섬의 기억을 되새기다...'도시X섬X아카이브' 전시 SeMA벙커에서 개최
상태바
20세기 서울의 도시 개발로 인해 사라진 밤섬의 기억을 되새기다...'도시X섬X아카이브' 전시 SeMA벙커에서 개최
  • 이세연 기자
  • 승인 2021.03.05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미정 작가의 '도시X섬X아카이브' 전시 중 '율도', 2020, 단채널비디오(제공/서울시립미술관)
▲ 신미정 작가의 '도시X섬X아카이브' 전시 중 '율도', 2020, 단채널비디오(출처/서울시립미술관 제공)

서울시립미술관 '신진미술인 전시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신미정 작가의 개인전 '도시X섬X아카이브'를 3월 5일부터 SeMA벙커에서 개최한다.

신진미술인 전시지원 프로그램은 서울시립미술관이 역량 있는 신진 작가와 기획자가 예술 활동을 할 수 있도록 2008년부터 전시 개최 관련 제반 비용, 컨설팅 매칭 등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이번 '도시X섬X아카이브'는 20세기 서울의 도시개발로 인해 사라진 밤섬에 대한 이전 경험을 영상과 아카이빙 설치로 구성한 전시이다.

신미정 작가는 한국 근현대사의 질곡을 상징하는 SeMA벙커에서 여의도 개발을 위해 폭파되고 사라진 장소들에 대한 기억을 풍경 이미지로 회복시킨다. 이를 통해 공동체의 기억과 미학적 이미지가 조우하는 공존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서울시립미술관은 이번 전시의 투어 영상을 서울시립미술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SeMA 벙커는 사전예약 없이 현장 방문이 가능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동시 관람 인원을 30인 이내로 제한한다.

▲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개최하는 '도시X섬X아카이브' 전시 공식 포스터(서울시립미술관 제공)
▲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개최하는 '도시X섬X아카이브' 전시 공식 포스터(출처/서울시립미술관 제공)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