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5-14 13:16 (금)

본문영역

[왕필명의 사자구] 三纸无驴 = 문장이 번잡하고 일관성이 없다.
상태바
[왕필명의 사자구] 三纸无驴 = 문장이 번잡하고 일관성이 없다.
  • 왕필명 칼럼니스트
  • 승인 2021.04.08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三纸无驴(sān zhǐ wú lǘ)
문장이 번잡하고 일관성이 없다.

例句:
1、讲话稿五六页,套话占了三四页,真可谓“三纸无驴”。
Jiǎnghuàgǎo wǔ liù yè,tàohuà zhànle sān sì yè,zhēn kěwèi “sānzhǐwúlǘ”.
연설문 원고가 5,6페지가 되고 상투적인 말이 3,4페지가 되니 참으로 책 3권에 '나귀' 한 자도 들어 있지 않는 격이군.
2、小明的作文跑题了,真是三纸无驴啊!
XiǎoMíng de zuòwén pǎotí le,zhēnshi sānzhǐwúlǘ ya!
명이의 작문은 본제에서 벗어났기 때문에 번잡하고 일관성이 없다.

释义:
形容写文章废话连篇,不得要领。
出处:
北齐·颜之推《颜氏家训·勉学》:
“邺下谚曰:‘博士买驴,书券三纸,未有驴字。’”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