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6-21 10:50 (월)

본문영역

다양한 계층의 미디어 소통 역량 높이는 교육 프로그램 지원...교육 격차 해소와 사회 참여 확대에 기여
상태바
다양한 계층의 미디어 소통 역량 높이는 교육 프로그램 지원...교육 격차 해소와 사회 참여 확대에 기여
  • 이세연 기자
  • 승인 2021.05.06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자미디어재단이 지난 15일 선정한 노인, 장애인, 이주민, 학교밖청소년, 여성, 읍면지역민 등 212개의 단체에게 1년간 미디어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재단은 '스마트 시니어', '나도 백만 유튜버(나.백.유)', '미소 짓는 나의 자서전', '우리 동네 로컬 크리에이터' 등 다양한 미디어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여, 계층별 미디어교육 격차 해소와 사회 참여 확대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먼저 대전광역시 자폐인사랑협회에서는 발달장애 청년과 가족을 대상으로 일상 브이로그 제작 교육을 진행한다.

이는 사전 강사 연수를 진행하여 발달 장애 특성을 고려한 교육과정과 교수법을 설계하고, 내실 있는 미디어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현 사회체계 내에서는 드러나기 어려운 발달장애 가족의 목소리도 미디어에 담아낸다.

교육 이후에는 보다 나은 장애인 미디어교육을 위한 성과공유회를 개최하여,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한데 모을 예정이다.

다음으로 충청남도 태안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는 다문화가족자녀와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미디어 창작 및 비평 교육을 진행한다. 이는 이주 가족의 갈등 해소와 자존감 향상을 목표로 하며, 교육 이후에는 지역 신문사와 협력하여 다문화신문을 발행할 예정이다.

또한 충청남도 홍성군 금마면에 위치한 금마중학교는 자유학년제 중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읍·면지역에 위치해 진로직업체험처에 접근할 기회가 부족한 금마중학교 학생들을 위해 나눔버스를 운영하여 학생들이 교내에서 뉴스 체험, 라디오 체험, 애니메이션 더빙, 폴리아티스트 체험 등 안전한 미디어 진로체험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시청자미디어재단 조한규 이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디지털 뉴딜 사업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으며, 심화되고 있는 미디어와 미디어교육의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다양한 계층이 미디어 소통 역량을 높여 사회 활동에 지속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 체험 프로그램' 내부 교육 현장(제공/시청자미디어재단 대전센터)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