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6-22 07:48 (화)

본문영역

청각장애인 대상 「경복궁, 무장애 문화탐방 체험 프로그램」...5월 총 3회 시범운영한다.
상태바
청각장애인 대상 「경복궁, 무장애 문화탐방 체험 프로그램」...5월 총 3회 시범운영한다.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1.05.0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수어해설영상 보면서 자유 관람
수어리플릿 사진KakaoTalk_20210312_094044323
▲청각장애인 대상 경복궁, 무장애 문화탐방 체험 프로그램 수어리플릿 사진(출처/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청각장애인들도 비장애인과 마찬가지로 차별 없이 문화생활을 누리고 즐길 수 있는 경복궁 문화탐방 체험프로그램을 5월 7일, 11일, 18일 세 차례 시범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경복궁관리소와 서울시립서대문농아인복지관이 함께하는 청각장애인에게 맞춤형 문화탐방 체험프로그램을 제공하는 협업사업의 하나로, 문화유적지 무장애(Barrier Free) 관람 환경을 조성하여 문화유산 접근성을 높이고 경복궁에 대한 올바른 가치를 전달할 예정이다.

5월 7일 시행되는 1차 프로그램은 사전 예약된 서울시 거주 청각장애인(회당 10명)을 대상으로 한복체험과 경복궁 자유 관람을 제공하는데, 특히 경복궁 자유 관람은 경복궁사무소가 새롭게 기획한 ‘청각장애인 대상 관람서비스’를 활용하도록 해 청각장애인이 스스로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게 했다.

‘경복궁 청각장애인 대상 관람서비스’는 경복궁 안내실에 비치된 수어해설 전용 홍보물에 탑재된 정보무늬(QR 코드)를 모바일로 인식시키면 펼쳐지는 수어해설영상을 보면서 번호를 따라 청각장애인 스스로 주요 전각을 손쉽게 찾아다니도록 만든 관람 편의 서비스이다.

경복궁관리소는 지난해 9월부터 경복궁 수어해설영상을 제작하여 올해 1월 온라인으로 처음 송출하였으며 정보무늬를 기반한 홍보물 제작과 비치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 정현숙 담당자는 "이번 체험 프로그램이 사회적 배려대상의 문화유적지 접근성을 높이고, 궁궐을 비롯한 우리 문화유산의 자긍심을 느끼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배너 사진-수어해설영상 전용 홍보물 사용법
▲청각장애인 대상 경복궁, 무장애 문화탐방 체험 프로그램 배너 사진-수어해설영상 전용 홍보물 사용법(출처/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