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7-26 20:27 (월)

본문영역

제20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봉준호 감독의 초기 단편영화와 대한민국 대표 감독들의 작품 극장에서 오프라인으로 상영
상태바
제20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봉준호 감독의 초기 단편영화와 대한민국 대표 감독들의 작품 극장에서 오프라인으로 상영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1.06.09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쟝센 단편영화제 사무국은 2002년 제1회 ‘장르의 경계를 넘어, 장르의 상상력에 도전하는’을 시작으로 2020년 ‘I LOVE SHORTS!’까지 신인 영화감독 발굴과 단편영화 팬들의 즐거움을 책임져 온 미쟝센 단편영화제가 오는 6월 24일(목)부터 30일(수)까지 극장에서 오프라인으로 개최된다고 밝혔다.

2021년 20주년을 맞이한 미쟝센 단편영화제는 오는 6월 24일(목)을 시작으로 30일(수)까지 서울아트시네마와 서울극장에서 열린다.

제20회 미장센 단편영화제는 ‘Inside The 20’, ‘Outside The 20’, ‘봉준호 단편 특별전’ 3가지 섹션으로 20주년 특별 프로그램 'Back to the SHORTS!'를 구성했다.

‘Inside The 20’ 프로그램은 2002년 제1회 개최를 시작으로 2021년 20주년을 맞은 영화제의 히스토리를 돌아볼 수 있는 대표적인 작품들 중 역대 심사위원들이 다시 한 번 추천한 20편을 공개한다.

또한 ‘Outside The 20’ 프로그램은 역대 미쟝센 단편영화제에서 미상영된 작품들 중에서 국내외 타 영화제에서 작품의 우수성을 충분히 인정받은 단편영화 20편을 초청해 선보인다.

아울러 ‘봉준호 단편 특별전’은 <지리멸렬>, <백색인>, <인플루엔자>, <프레임속의 기억들>까지 봉준호 감독의 초기 단편영화 3편과 제5회 전주국제영화제 디지털삼인삼색으로 제작된 작품이 함께 상영된다.

20주년 특별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대표 감독들의 작품을 직접 극장에서 스크린으로 관람하며 그 작품 세계를 한층 깊숙이 들여다볼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한다.  

▲제20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포스터(출처/미쟝센 단편영화제 사무국)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