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7-26 20:27 (월)

본문영역

코로나19 예방접종자를 위한 무료 음악회 ‘석조전 음악회’...현의 선율로 전하는 위로와 희망
상태바
코로나19 예방접종자를 위한 무료 음악회 ‘석조전 음악회’...현의 선율로 전하는 위로와 희망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1.06.18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덕수궁관리소는 금호문화재단과 함께 코로나19 예방접종자와 예방접종완료자를 대상으로 ‘석조전 음악회’를 오는 30일 오후 7시 석조전 중앙홀에서 개최한다.

예방접종자는 1차 접종 후 14일이 경과한 사람, 예방접종완료자는 2차 접종 후 14일이 경과한 사람이다.

‘석조전 음악회’는 1918년 당시 피아노 연주자였던 김영환이 대한제국의 대표 건축물인 석조전에서 고종 황제가 지켜보는 가운데 피아노 연주를 했다는 기록을 바탕으로 2015년 기획되었다. 해를 거듭하며 수준 높은 음악 연주회를 궁에서 만날 수 있다는 특별함에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덕수궁의 대표적인 문화공연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음악회는 예년과 같이 국내 클래식 음악 영재 발굴과 육성을 통해 클래식 음악계의 발전을 위해 힘써온 금호문화재단이 공연 기획과 진행을 담당하며, 주요 국제 대회를 석권하고 세계무대에서 그 재능을 인정받고 있는 금호솔로이스츠 단원들이 출연한다.

30일 공연에서는 코로나19라는 긴 터널의 끝이 보이는 현재, 어려운 시간을 보내온 시민들의 마음에 작은 위안과 희망이 되어줄 아름다운 현악 연주를 선보인다. 탄탄한 실력이 입증되는 바이올리니스트 김다미와 송지원, 비올리스트 이한나와 김규리, 첼리스트 김민지가 오직 현악기의 소리로 베토벤의 ‘비올라와 첼로를 위한 이중주, 안경’, 드보르작의 ‘2대의 바이올린과 비올라를 위한 테르제토’에 이어 멘델스존의 ‘현악 오중주 제2번’ 등을 연주하여 조화로운 선율을 들려준다.

이번 음악회는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의 본격적인 시행에 따라 예방접종완료자의 일상회복을 지원하고 예방접종 참여율을 높이기 위하여 예방접종자와 완료자에 한해 현장관람을 운영한다. 현장관람을 하지 못하는 분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서 문화재청 유튜브 채널에서도 생중계를 할 계획이다.

음악회 현장관람 예약은 덕수궁관리소 누리집을 통해 23일(수) 오전 10시부터 예방접종자 및 접종완료자 중 선착순 20명에 한하여 신청받으며, 무료로 진행된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