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10-15 08:16 (금)

본문영역

이번 주말 부산시, 부산항축제(Busan Port Festival), 국제서핑대회 개최...관광 프로그램 ‘드라이브 in 부산항’ 운영
상태바
이번 주말 부산시, 부산항축제(Busan Port Festival), 국제서핑대회 개최...관광 프로그램 ‘드라이브 in 부산항’ 운영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1.06.18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는 제14회 부산항축제가 오는 6월 19일부터 20일까지 2일간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과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원 등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올해 부산항축제는 개막행사, 부산항 영화관, 드라이브 in 부산항, 체험가득해(海), 낭만가득해(海), 해양레저 체험 등으로 구성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참가 인원을 제한한 사전예약제로 개최된다.

지난 6월 8일부터 인터넷 예약프로그램을 통해 사전예약 받은 결과 5분 이내 매진될 만큼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축제를 희망하는 열기가 뜨거웠으며, 개막행사 참가 신청자 중 26%는 부산외 타지역 방문객으로 나타나 부산 지역축제를 넘어 전국 축제임이 확인됐다.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는 6월 19일 토요일 저녁 8시 승용차를 타고 즐기는 드라이브 인 방식으로 개막행사가 개최되며, 축하공연과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2030부산엑스포를 유치하고자 행사 참가 시민들의 염원을 담은 대형 풍선을 띄운다.

6월 20일 일요일 저녁 7시 30분에는 드라이브 인 방식으로 가족영화를 즐기는 ‘부산항 영화관’이 운영되며, 올해는 사전 예약으로 참가인원을 제한하였다.

또한,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원에서는 부산항축제에서 가장 인기 있는 스탬프투어가 올해는 부스체험의 체험가득해(海)로 찾아온다. 해양클러스터 기관과 단체들의 교육·체험과 해양환경예술 캠페인의 일환으로 부산지역 청년작가들의 해양폐기물 작품전시, 업사이클링 소품 만들기, 피크닉형 공연 낭만가득해(海)를 통해 버스킹 공연과 매직&버블쇼, 풍선아트 등 볼거리와 체험의 즐거움을 함께 선사할 계획이다.

아울러 수영만 요트경기장에서는 광안대교, 동백섬, 마린시티 등 부산의 아름다운 바다 경치를 즐길 수 있는 요트투어를 체험하고, 송도해양레포츠센터에서는 카약 체험 등 가족과 함께 즐기는 해양레저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부산의 숨은 해양관광지를 소개하는 ‘드라이브 in 부산항’은 행사기간뿐만 아니라 6월말까지 계속되며, SNS 이벤트를 통해 우수 참여자를 선정하여 기념품을 제공한다. 숨은 명소와 참가 방법은 축제조직위 홈페이지 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부산시는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시서핑협회가 주관하는「제12회 부산시장배 국제서핑대회」를 6월 19일부터 20일까지 송정해수욕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시장배 국제서핑대회는 2019년 대회부터 해운대에서 송정으로 장소를 옮겨 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송정해수욕장은 남해와 동해가 만나는 지점으로 수심이 완만하고 연중 수온이 따뜻하며 파도와 바람세기가 서핑에 적합하여 사계절 내내 전국 서핑 마니아들이 찾는 천혜의 서핑의 명소이다.

2021 도쿄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처음 채택되어 더욱 더 각광받고 있는 서핑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레저스포츠로 건강한 여가문화의 하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대회 경기는 일반부(롱보드, 숏보드, SUP레이스), 입문부, 유소년부, 부산 KOREA OPEN 6개 종목 펼쳐진다. 일반부와 입문부는 남·여로 나눠서 진행하며, 유소년부는 남·여 통합으로 경기를 진행한다. 각 종목별 1위~3위는 시상을 통해 트로피와 부상 등이 수여된다. 또한, 부대행사로 비치코밍(해변청소)을 통하여 환경정화 활동도 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부산 KOREA OPEN 종목을 신설하여 국제서핑협회(ISA)규칙에 따라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하게 되는데, 국가대표 선발 점수를 부여하는 것은 부산시장배 국제서핑대회가 처음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올해는 부산 KOREA OPEN 종목이 신설되어 우수한 국가대표 선수 발굴의 기회를 제공하는 뜻깊은 대회가 될 것이다.” 라며 “이번 대회를 통하여 서핑이 더욱 더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고 해양스포츠도시 부산의 위상을 높여 나가겠다” 라고 말했다.

▲제14회 부산항축제 포스터(출처/부산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