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1 23:10 (목)

본문영역

2022년도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교육비, 실습재료, 기숙사 지원
상태바
2022년도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교육비, 실습재료, 기숙사 지원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1.12.1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 수업현장 - 모사(출처/문화재청)

문화재청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전통문화교육원은 12월 13일부터 2022년 1월 14일까지 2022년도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전통문화교육원은 2012년부터 「문화재수리 등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문화재 수리기능인 양성을 목표로 각 분야 장인(匠人) 등 현장의 전문가가 교육생 수준에 맞춰 실기·실습 위주의 전문 교육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기초과정은 수리기술 기초 숙련 및 자격시험 대비, 심화과정은 유물 수리복원, 고미술품 재현 등 고난도 기능숙련, 현장위탁과정은 문화재 수리 현장을 체험하면서 실질적 수리 경험 배양 과정이다.

선발 교육생에게 제공되는 혜택은 수료자에 한하여 교육비가 무상이며 실습재료를 제공하고, 기숙사를 지원한다.

모집분야는 총 3개 과정 23개 종목이며, 세부적으로는 기초과정 7개 종목(옻칠, 소목, 단청, 배첩(褙貼), 도금, 철물, 모사), 심화과정 8개 종목(옻칠, 소목, 단청, 장석, 대장간, 배첩, 모사, 보존처리), 현장위탁과정 8개 종목(한식석공, 한식미장, 번와와공(翻瓦瓦工), 제작와공, 대목, 드잡이, 구들, 석조각) 이다.

장석은 목가구나 건조물에 장식․개폐용으로 부착하는 금속을 말하며, 번와와공(翻瓦瓦工)은 기와를 해체하거나 이는 사람을 뜻한다.

교육기간은 1년(‘22.3.~’23.2.)이며, 모집인원은 과정별 종목에 따라 기초과정 10명 내외, 심화과정과 현장위탁과정은 5명 내외다.

교육생 모집은 서류전형(1차)과 면접(2차)의 2단계로 진행되며, 양질의 수리기능인 양성이라는 교육 목적에 적합한 교육생을 선발하기 위하여 전공과 경력뿐만 아니라 심층면접을 통해 문화재수리 분야 종사 의지, 수리기능자로서의 자질 등을 종합 평가할 계획이다.

참고로, 2021년은 문화재수리기능자 국가 자격시험에서 교육생 49명이 합격하였으며 수리 현장과 공방 취업, 숙련 교육‧진학 등 관련 분야에 교육생의 72%(수료생 126명 중 91명)가 진출하는 등 개원 이래 최고 성과를 이뤄 실질적인 문화재수리 기능인력 양성에 상당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문화재수리기능인양성과정’에 관한 더 자세한 사항은 한국전통문화대학교 누리집의 공지사항과 전통문화교육원 누리집 ‘문화재수리기능인양성과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