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 19일 개막해 5일간의 여정 돌입
상태바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 19일 개막해 5일간의 여정 돌입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3.05.22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조민수와 아나운서 김환의 사회로 열린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 개막식(출처/디아스포라영화제)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가 19일 오후 7시 30분 인천아트플랫폼 환대의 광장 야외무대에서의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의 여정에 돌입했다.

배우 조민수와 아나운서 김환의 사회로 열린 개막식에는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을 비롯해 Robert Post 공공외교 참사관 등이 초청되어 자리를 빛냈다.

백현주 운영위원장의 개막선언으로 포문을 연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 개막식에는 이혁상 프로그래머의 영화제 프로그램 소개를 비롯해 국내 최정상 4인조 남성 밴드 데이브레이크의 개막공연이 펼쳐지며 개막식의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개막공연 이후에는 개막작으로 선정된 <어웨이>의 상영이 이어졌다. 개막작 <어웨이>를 연출한 감독 루슬란 페도토프는 영상을 통해 개막을 축하했다.

이혁상 프로그래머는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의 개막식 역시 디아스포라영화제를 사랑하시는 많은 분들의 관심과 성원에 힘입어 성황리에 개막식을 개최할 수 있었다”라며 “오는 23일까지 펼쳐질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는 더욱 내실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영화 팬들을 맞이할 예정이니 관객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오는 5월 19일부터 23일까지 애관극장, 인천아트플랫폼 일대에서 개최되는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에는 디아스포라 장편, 디아스포라 단편, 디아스포라 인 포커스, 디아스포라의 눈, 시네마 피크닉 등 전 세계 27개국 총 88편의 작품이 상영작으로 선정됐다.

또한 인천 지역 맛집들과 함께하는 식음부스 ‘디아드링크’, 이주민들이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는 세계 여러 국가의 놀이 문화 체험프로그램 ‘디아그라운드’, 플리마켓 ‘만국시장×디아스포라영화제’, 역대 디아스포라영화제 뉴스레터에서 소개된 디아스포라 관련 추천 도서들을 비치한 ‘디아라이브러리’, 지역문화 투어 프로그램 ‘개항장 디아유람단’, 영화제의 추억을 담아 갈 수 있는 포토 부스 ‘디아모먼트’, 우리 가까이에 존재하는 난민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볼 기회를 제공하는 ‘세이브더칠드런 in 디아스포라영화제’, ‘유엔난민기구 in 디아스포라영화제’ 등 다양한 부대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19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의 여정에 돌입한 제11회 디아스포라영화제는 오는 23일까지 애관극장, 인천아트플랫폼 일대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