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4 14:52 (일)

본문영역

경남도, 교통사고 예방 위한 ‘고령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제도’ 도입?
상태바
경남도, 교통사고 예방 위한 ‘고령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제도’ 도입?
  • 조윤희 기자
  • 승인 2019.06.11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역도 중 전국 처음으로 시행, " 65세 이상, 10만원 권 교통카드 지급…"
출처 / 픽사베이
출처 / 픽사베이

경상남도가 9월부터 65세 이상 자동차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 어르신들에게 교통카드를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최근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감소하고 있는 반면, 고령운전자로 인한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매년 증가하고 있다. 고령운전자는 신체능력과 인지능력이 다소 떨어져 돌발 상황이 발생할 경우 순간적으로 대처하지 못해 교통사고 발생률이 높은 편이다.


이에 경상남도는 고령운전자로 인한 교통사고 발생률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당사자와 가족은 물론, 도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고령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제도’를 도입하기로 했다. 우선 신청 희망자가 거주지 관할 경찰서에 운전면허증을 반납하면 경찰청에서는 즉시 운전면허 취소결정통지서를 발급한다.

이어 신청자는 발급받은 취소결정통지서를 소지해 관할 시·군청을 방문한 뒤 교통카드를 신청하면 된다. 현재 도내 65세 이상 자동차 운전면허증 소지자는 2016년 143,235명, 2017년 172,619명, 2018년 190,600명으로 매년 평균 2만 3천여 명씩 증가하고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