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1-18 10:45 (화)

본문영역

중국, '코로나19 극복' 드라마 제작…실제 인물·사례를 모델로 한 다큐멘터리
상태바
중국, '코로나19 극복' 드라마 제작…실제 인물·사례를 모델로 한 다큐멘터리
  • 박은숙 중국통신기자
  • 승인 2020.03.09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코로나19 극복' 드라마 '짜이이치(在一起·함께 있다)'(출처/요커미디어 웨이보)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다소 진정시킨 가운데, 실제 인물이 방역 일선인 현장에서 코로나19 극복한 사례를 담은 드라마 제작에 나섰다.

9일 중국 매체 광명일보에 따르면 국무원 직속 기구인 국가라디오텔레비전총국(광전총국)이 최근 상하이(上海) 라디오텔레비전방송국과 베이징(北京), 장쑤성, 후베이성 등 방송국 관계자들과 화상회의를 통해 논의된 내용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극복 드라마 제목은 ‘함께 있다’ 의미인 '짜이이치(在一起)'다. 상·하 편으로 구성되고 10개 이야기로 총 20부작, 한 개 이야기는 2부로 나눠 제작되며10월 전에 방영될 예정이다.

아울러 실제 인물과 사례를 모델로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제작된다. 이외에 유명 작가 10명이 참여한다. 이 가운데 의학 드라마를 썼던 류류(六六)씨가 코로나19 진원지인 후베이성 우한(武漢)을 방문해 사전 조사에 들어갔다.

그는 "인터넷상의 글 몇 편만 보고 창작할 수는 없다"면서 "진실한 감정을 느끼기 위해 현장을 방문, 감동적인 사람과 사연을 찾을 것"이라며 “처음에는 집필을 거절했지만 생각을 바꿨다. 세계가 내 생각을 바꿨다”고 전했다.

이어 “재난은 무정하지만 사람은 사랑이 있다”며 “시대의 기록자로서, 일선 현장에서 작품을 만드는 것이 인민 전쟁에 참여하는 방식"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상하이(上海) 라디오텔레비전방송국과 협력하는 요커미디어(耀客传媒)는 웨이보를 통해 “일선에서 코로나19 극복한 감동적인 이야기를 생동하게 그려내겠다”며 “각 분야의 실제 인물과 사례를 통해 평범한 영웅을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