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9-26 02:05 (일)

본문영역

세계 외신 박원순 시장 실종 및 수색 과정, 정치 이력 등 사망 소식 보도했다.
상태바
세계 외신 박원순 시장 실종 및 수색 과정, 정치 이력 등 사망 소식 보도했다.
  • 권준현 기자
  • 승인 2020.07.10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관중 온라인 국제회의 CAC 글로벌 서밋 2020 2일차 중 박원순 시장- 도시정부 시장 회의 서울시 유튜브 방송 캡처 (출처/서울시 공식 유튜브)
▲서울시는 지난 6월 1일~5일까지 무관중 온라인 국제회의 CAC 글로벌 서밋을 개최했다. 2020 2일차 중 박원순 시장- 도시정부 시장 회의 서울시 유튜브 방송 캡처 (출처/서울시 공식 유튜브)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한국시간)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외신들도 촉각을 세워 이 소식을 일제히 보도했다.

로이터, AFP, 블룸버그통신사는 이날 오전 0시44분 쯤부터 국내 언론 보도를 인용해 실종됐던 박 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는 뉴스를 보도했다.

외신은 박 시장의 실종 및 수색 과정과 정치 이력 등을 전했고 그가 성추행 혐의로 피소된 것으로 알려졌다는 부분을 언급하기도 했다.

AFP는 박 시장의 사망 기사에서 학생운동, 시민단체 활동과 서울시장 경력 등을 소개했으며,미국의 뉴욕타임스(NYT)는 "한국에서 대통령 다음으로 힘이 센 선출직 공직자가 숨졌다"고 전했다. NYT는 박 시장이 한국 최초의 성희롱 사건에서 승소한 인권변호사 출신이라는 점을 주목하며 최근 '미투 운동'이 한국 사회를 강타했다고 보도했다.

영국 공영 BBC는 박 시장이 북악산에서 시신으로 발견됐으며 전 여직원이 박 시장을 상대로 성추행을 제기했지만, 이 부분이 사망 요인이 됐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국 경찰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이 실종된 지 14시간여 만에 이날 오전 0시쯤 서울 숙정문 인근 산속에서 박 시장의 시신이 발견됐다. 박 시장의 딸은 9일 오후 5시 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한 바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