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10-28 10:56 (목)

본문영역

‘넥스트코드 2021’ 미래를 열어갈 청년작가를 지원합니다...대전시립미술관 청년작가지원전
상태바
‘넥스트코드 2021’ 미래를 열어갈 청년작가를 지원합니다...대전시립미술관 청년작가지원전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1.01.0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립미술관는 대전ㆍ충남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젊은 작가를 소개하는 전시인 ‘넥스트코드 2021’의 작가 선정 공모를 1월 25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대전시립미술관 청년작가지원전은 1999년‘전환의 봄’이라는 전시 명으로 시작해, 2008년‘넥스트코드’로 개칭 된 이후 20여 년간 138명의 역량 있는 젊은 작가들을 발굴하고 지원한 바 있다.

대상은 대전·충남 지역에 연고나 기반을 두고 활발한 작업을 지속하고 있는 39세 이하 작가이다. 공정한 작가 선정을 위해 공모는 포트폴리오 공개 모집으로 진행된다. 지원신청서, 포트폴리오, 작업에 대한 에세이, 국내·외 활동 경력을 제출해 내·외부 전문가의 검토와 회의를 거쳐 최종 선정된다. 결과는 3월 17일 개별 통보된다.

선정된 작가는 10월 8일부터 11월 21일까지 대전시립미술관 1ㆍ2전시실에서 작품을 선보인다.

접수기간은 1월 25일부터 2월 25일 자정까지이며, 미술관 홈페이지에서 구비서류를 다운로드 받아 온라인 접수 하면 된다.

한편, 2020년 청년작가지원전 <넥스트코드 2020>은 2월 14일까지 미술관 1ㆍ2전시실에서 진행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전시는 사전예약제로 관람 가능하다.

대전시립미술관장 선승혜는 “한국미술의 미래를 이끌어갈 지역의 청년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여, 공감미술의 토대를 확장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어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인 만큼 청년작가들의 활동을 지원하는 방식을 다양하게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미래를 열어갈 청년작가를 찾습니다.‘넥스트코드 2021’지원 작가 공모
▲미래를 열어갈 청년작가를 찾는 ‘넥스트코드 2021’지원 작가 공모 포스터(출처/대전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