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1-09-24 11:52 (금)

본문영역

파리 기후변화 협정 5주년 기념, 서울시청사 녹색 점등으로 지속적인 온실가스 감축 노력 이행 다짐하며 세계 96개 도시와 연대한다.
상태바
파리 기후변화 협정 5주년 기념, 서울시청사 녹색 점등으로 지속적인 온실가스 감축 노력 이행 다짐하며 세계 96개 도시와 연대한다.
  • 권준현 기자
  • 승인 2020.12.12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사+점등+사진.jpg
▲파리 기후변화 협정 5주년 기념, 서울시청사 녹색 점등(출처/서울시)

서울시는 지난 2015년 채택된 파리 기후변화 협정(Paris Agreement) 5주년을 기념해 지속적인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해 나가겠다는 의미로 ‘C40 도시 기후리더십(C40)’에서 주관하는 ‘시(市)청사 녹색점등’ 행사에 12일 동참한다고 밝혔다. 점등식은 오는 12일(토) 오후 6시부터 1시간 동안 진행되며, 서울시청 본관 건물 전체를 녹색 불빛으로 밝힌다.

파리협정은 지난 2015년 제21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1)에서 지구 평균 온도 상승을 산업혁명 이전보다 2도 이하, 더 나아가 1.5도 이하로 제한하도록 노력하기 위해 195개 당사국이 채택했다.

이번 점등행사는 파리, 로스앤젤레스, 뉴욕 등 세계 96개 도시가 참여해 동시에 각 도시의 시청사 등 주요 건물을 녹색 조명으로 점등한다. 각 도시들은 이를 SNS를 통해 전 세계에 실시간 홍보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관한 ‘C40 도시 기후리더십(C40)’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세계 주요 대도시들의 네트워크로, 각 도시의 2050 탄소중립 이행을 선도하고 있다.

이동률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서울시는 지난 7월 파리 협정의 1.5℃ 목표 달성에 기여하기 위하여 2050년까지 탄소중립도시로 나아가기로 선언한 바 있다”라며 “기후위기 가속화를 막기 위해 C40 회원 도시들과 앞으로도 함께 노력해 가겠다는 의미로 오늘 서울시청사에 녹색 조명을 점등 한다”라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