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1-27 18:44 (금)

본문영역

제24회 초등학생 문화재 그림그리기 대회...403명이 참가하여 저학년·고학년 각각 11명씩 수상
상태바
제24회 초등학생 문화재 그림그리기 대회...403명이 참가하여 저학년·고학년 각각 11명씩 수상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2.12.06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본 -그림그리기 수상작 이사장상 저학년.jpg
▲제24회 초등학생 문화재 그림그리기 대회 수상작 이사장상 저학년(출처/경기도박물관)

경기문화재단 경기도박물관은 11월 26일(토)에 경기도박물관 대강당에서 제24회 초등학생 문화재 그림그리기 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그림그리기는 10월 12일부터 참가, 그림그리기, 작품접수, 심사에 이어 11월 26일 시상식을 개최하는 것으로 마무리됐다. 참가 어린이는 경기도박물관 상설전시실에서 직접 문화재를 보거나 경기도박물관 누리집 에이아르(AR) 전시실에서 문화재를 보며 그림그리기 주제를 찾았다.

경기도 전역 116개 학교에서 저학년 250명, 고학년 153명, 모두 403명이 참가해 다양한 문화재를 소재로 상상력이 풍부한 작품들을 출품했다. 초등미술 전문가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경기문화재단 이사장상 6명, 경기문화재단 대표이사상 6명, 경기도박물관 관장상 10명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수상작은 어린이다운 이야깃거리와 발달 단계에 적합한 순수한 표현이 돋보이며, 자유로운 선과 구도에서 어린이 그림의 특징을 엿볼 수 있다.

경기문화재단 이사장상 저학년은 ‘신나는 탈놀이’(교동초1, 윤수아), ‘꿈 속에서 만난 선녀친구들과 주전자탕’(서당초1, 이다연), ‘내 방에 화각필통’(상하초2, 이재아), 고학년은 ‘신기한 백자산수무늬 사각병과 조선시대 풍경’(천일초5, 김하윤), ‘나의 타임머신 문화재’(청곡초5, 서지우), ‘내외선온도’(남양주도곡초6, 임지효)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그 외 경기도문화재단 대표이사상에는 ‘밤에 똥 싸는 아이’ 등 저학년 3명과 ‘상감청자의자’ 등 고학년 3명, 경기도박물관 관장상에는 ‘요술백자주병과 마법비녀’ 등 저학년 5명과 ‘고려청자에 담긴 조상의 숨결’ 등 고학년 5명이 각각 수상했다.

수상작은 경기도박물관 누리집과 누리소통매체(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참가작품과 수상자 본인이 각자 그린 그림에 대하여 짧게 소개한 영상을 제작하여 경기도박물관에서 전시할 예정이다.

박물관 주진령 학예사는 “경기도박물관은 1996년부터 초등학생 문화재 그림그리기 대회를 시작하여 올해로 24회째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특히 박물관 문화재에 이야기를 입힌 그림과 문화재에 있는 문양을 활용한 상상화가 다수 있었다.”고 하며 “코로나19 시대가 저물고 상황이 좋아진다면, 내년에는 좀더 많은 초등학생과 함께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그림그리기 수상작 이사장상  고학년.jpg
▲제24회 초등학생 문화재 그림그리기 대회 수상작 이사장상 고학년(출처/경기도박물관)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