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청년시절 미술교사였던 이재하 회장의 삼보모터스㈜·삼보문화재단, 대구문화예술진흥원에 3억원 기부약정...삼보미술상 제정
상태바
청년시절 미술교사였던 이재하 회장의 삼보모터스㈜·삼보문화재단, 대구문화예술진흥원에 3억원 기부약정...삼보미술상 제정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3.03.09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보모터스㈜·삼보문화재단은 연 3천만원씩 총 3억원을 대구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이하 ‘문예진흥원’)에 기부약정 했다. 사진은 삼보모터스㈜·삼보문화재단의 후원금 전달식 사진이다.(출처/대구문화예술진흥원)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은 삼보모터스㈜·삼보문화재단이 연 3천만원씩 총 3억원을 대구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이하 ‘문예진흥원’)에 기부약정하고 삼보미술상을 제정하여 시상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삼보모터스㈜는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 중 하나로 2015년 삼보문화재단을 설립하여 지역의 예술인을 지원·육성하고 전통문화 계승과 발전을 위해 사회공헌과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다.

진흥원은 기부자의 의사에 따라 삼보 미술상을 제정하여, 미술분야에서 창작활동에 전념하고 예술적 성과를 인정받은 훌륭한 지역의 원로작가 1명과 예술적 잠재력과 발전가능성이 큰 청년작가 2명에게 시상할 계획이다. 삼보미술상에 선정되게 되면 상금과 함께 이듬해에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 기념전시를 개최할 계획이어서 향후 권위 있는 미술상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청년시절 미술교사였던 이재하 회장은 지난 3월 6일 출범한 ‘대구메세나협의회’의 회장으로 추대되어 지역 메세나 활성화와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삼보문화재단은 이번 기부 약정을 통해 대구 메세나운동의 활성화와 문화예술 발전에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하는 바람으로 기부의사를 전했다.

문예진흥원 김정길 원장은 “삼보모터스㈜의 문화예술에 대한 큰 관심에 감사드린다.”라며 “기부약정에 따라 삼보미술상이 권위 있는 예술상으로 자리매김하고 지역 문화예술 발전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