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2023 대백제전’ 개막 7일 만에 관람객 100만 명 돌파...추석 당일 공주, 부여 25만명 몰려
상태바
‘2023 대백제전’ 개막 7일 만에 관람객 100만 명 돌파...추석 당일 공주, 부여 25만명 몰려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3.09.30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 대백제전’(이하 대백제전)이 개막 7일 만에 관람객 100만명을 돌파했다.

백제문화제재단은 29일 오후 21시까지 100만 명이 대백제전 행사장을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추석 당일만 25만 명이 방문하는 등 인파가 몰려들고 있다.

남은 축제 기간 중 휴일이 6일이라는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개막 전 충남도와 양 시군, 재단이 대대적인 전국적 홍보에 나선 것이 큰 효과를 보인 것으로 예상된다.

백제문화제재단 도민연 담당자는“13년 만에 개최된 대백제전에 지역 주민뿐만 아니라 전국에서도 많이 방문해 주시고 있다”며 “대백제전을 통해 백제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고 말했다.

실제 시가지에도 유동 인구가 늘어남에 따라 매출이 증가한 소상 공인들도 기쁜 표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양 시군은 주행사장뿐만 아니라 도심에도 퍼레이드, 소공연 등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대표 프로그램인 ‘수상멀티미디어쇼’와 ‘미디어아트관 The door’에도 연일 관람객들이 몰려 성황을 이루고 있다. 공주 미르섬과 부여 백제 문화단지의 야간경관 또한 백제의 밤을 찾은 관람객들의 탄성을 자아낸다.

공주시의 웅진 백제의 중흥과 갱위강국을 이끈 무령 대왕의 위대한 여정을 웅장한 음악과 다양한 군무로 표현한 「웅진 판타지아 : 무령 대왕」 공연과 부여군의 백제문화제의 정체성을 담아 실감 미디어를 활용하여 판타지 뮤지컬 형식으로 선보인 「제불전 2023 다시 보는 사비 백제의 예」 공연에 29일 공주, 부여 총 8,000여명 이 관람하는 등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2023 대백제전은 “대백제, 세계와 통(通)하다”라는 주제로 충남 공주시와 부여군 일원에서 펼쳐지며 10월 9일 충남 부여 백제문화단지에서 폐막식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2023 대백제전 포스터(출처/백제문화제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