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0-04 14:49 (화)

본문영역

울산박물관, 11월 풍성한 교육 프로그램 마련...울산박물관 대학, 전통문화 체험교실, 답사 프로그램 개최
상태바
울산박물관, 11월 풍성한 교육 프로그램 마련...울산박물관 대학, 전통문화 체험교실, 답사 프로그램 개최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10.28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박물관 전통문화 체험교실(출처/울산광역시)

울산박물관은 11월 성인을 대상으로 울산박물관 대학, 전통문화 체험교실, 답사 프로그램 등 3개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울산박물관 대학’은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 1주년을 기념하여 ‘박물관에서 배우는 우리나라 정원문화’라는 주제로 11월 3일(화) 천득염 전남대학교 교수의 ‘소쇄원 원림과 무등산 계곡의 정자’를 시작으로 신지선 한국정원문화연구소 월하랑 대표의 ‘해탈의 정원, 전통사찰’, 안계복 대구가톨릭대학교 조경학과 교수의 ‘신라시대의 조경, 재매정과 동궁’, 김준선 순천대학교 산림환경보전학과 교수의‘정원문화의 중심, 국가정원’, 신형석 울산박물관장의‘태화강 국가정원에서 만난 울산 역사’와 태화강 국가정원 답사까지 총 6개 강좌를 개최한다.

강좌는 11월 3일(화)부터 12월 8일(화)까지, 매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울산박물관 2층 강당에서 열린다.

희망자는 오는 10월 28일(수) 오전 9시부터 10월 30일(금)까지 울산 공공시설예약서비스로 신청하거나, 직접 방문하여 울산박물관 안내데스크에서 접수하면 된다. 선착순으로 성인 100명을 모집하며, 수강료는 무료이다.

아울러 울산 옹기문화를 비롯한 울산의 무형문화재를 조명하는 특별기획전과 연계한 ‘울산박물관 전통문화 체험교실’을 운영한다.

11월 12일(목)부터 3주 동안 매주 목요일마다 열리는 이번 강좌는 전통 옹기 제작과정을 알아보고 옹기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다. 희망자는 오는 11월 4일(수) 오전 9시부터 11월 6일(금)까지 울산 공공시설예약서비스로 신청하면 되고, 20명을 모집하며, 3회로 진행한다.

또한, 울산박물관과 함께하는 ‘답사로 배우는 우리 역사’를 2회 진행한다. 11월 13일(목)과 20일(목), 2회 개최하는 이번 답사는 매회 성인 20명을 모집하며,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경상좌도병영성이 있는 중구 병영 일대를 답사한다. 희망자는 오는 11월 5일(목) 오전 9시부터 11월 6일(금)까지 울산 공공시설예약서비스로 신청하면 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울산박물관 누리집 공지사항을 참고할 수 있다.

신형석 울산박물관장은 “울산박물관 대학은 시민들의 역사․문화적 소양을 고양시켜 온 인기 장수 프로그램으로 코로나19로 인해 박물관 대학을 비롯한 성인프로그램 개강이 다소 늦어졌으나 오래 기다려온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더욱 알차게 준비하였으니 많이 참여해 주시기 바라며, 앞으로도 더 나은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 여러분을 초대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울산박물관은 울산의 무형문화재를 조명하는 ‘기(技)와 예(藝)를 잇다, 울산의 무형문화재’ 특별기획전을 개최하고 있으며, 11월 말에는 신라의 국제항으로 기능했던 울산의 역사를 조명하는 특별기획전을 준비 중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