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5-27 10:10 (금)

본문영역

[김용건의 음악영어 칼럼] Vocal Music of Classical Era - Opera (고전시대의 성악-오페라)
상태바
[김용건의 음악영어 칼럼] Vocal Music of Classical Era - Opera (고전시대의 성악-오페라)
  • kim young kon 칼럼니스트
  • 승인 2021.12.28 09:1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77년 무인 우주선 Voyager 1. 2호가 미국에서 발사되어 지구를 벗어나 광활한 우주의 태양계(solar system)를 여행하며 탐사 중이다. 이 쌍둥이 우주선(spacecraft) 안에 금박으로 싸여진 golden record에 실려진 음악들이 있는데 Bach, Mozart, Beethoven의 곡들이다. 이것들은 혹시 마주하게 될지도 모르는 새 생명체에게 지구에 살고 있는 인류 최고의 문명과 예술을 대표하는 것으로 여기에 소개하고자 한다. 그중에 하나가 고전시대 Mozart의 오페라 <Magic Flute-마술피리>에 나오는 음악이다.

오페라는 그 규모에 따라 grand opera-대가극, light opera-경가극, 그리고 성격과 분위기에 따라 opera seria-정가극, opera comic-희가극(opera buffa) 등으로 나눈다. 

이번 칼럼에서는 고전시대 작곡가들의 성악곡 중에서 Opera에 대하여 간단히 조명한다.

Haydn의 Opera 

교향곡의 아버지 하이든, 그는 많은 장르에 작품을 창작하여 남겼다. 성악 부분에도 몇몇의 가곡과 함께 인형극을 위한 짧은 독일 오페라를 6곡, 정규적인 이탈리아 오페라를 15곡 정도 작곡하였는데 그의 이탈리아 오페라는 drama giocoso(humorously)의 다양성을 지니고 있었다. 또한 1769-1790년 사이에 다른 작곡가들의 많은 오페라를 편곡하고 지휘하기도 했다. 그의 오페라의 대표작을 꼽는다면 1784년에 작곡한 영웅극(heroic drama) <Armida>이지만 현재 많이 연주되지는 않는다. 

Mozart의 Opera 

모차르트는 짧은 35년의 생애 속에 우리에게 잘 알려진 여러 곡의 오페라를 창작했다. 오래된 음악역사 중에서 오늘날도 자주 연주되는 그의 오페라 작품들을 열거해 본다.

▲A scene from Act II Scene 3 of The Magic Flute. 요술피리(魔笛).(출처/THE ENCYCLOPEDIA OF MUSIC)

    Idomeneo - opera seria  ☞ 이도메네오는 그리스 남동부 섬 Crete의 왕 이름이다.
    The Mercy of Titus - opera seria 
    The Abduction from the Seraglio 
                  - German opera. Singspiel  
    The Magic Flute - 요술피리(魔笛)
    The Marriage of Figaro - opera buffa  
    So Do They All - opera buffa  
                 ☞ 이태리어로 Così  Fan Tutte이다.
    Don Giovanni - drama giocoso                
 ☞ Singspiel은 독일의 희극 오페라이며, 이태리의 opera buffa, 프랑스의 opera comic과 비슷하다.

모차르트의 오페라는 극적인 합창, 섬세하고 기지가 넘치는 아리아와 레시타티브, 우아한 중창, 서곡, 발레음악 등을 통하여 고전주의 오페라의 최고봉에 올랐다. 또한 오페라의 모든 영역에서 작품을 남기었는데, 그것들은 모차르트의 독특한 유머 감각과 넘치는 창작적 기지가 넘쳐나는 작품들이다.

▲The premiere of Beethoven's opera Fidelio at the Theater an der Wien in Vienna. 빈 극장에서 베토벤 오페라 피델리오 초연(출처/THE ENCYCLOPEDIA OF MUSIC)

Beethoven의 Opera 

베토벤이 남긴 오페라는 아이러니하게 단 한 작품, <Fidelio>이다. 다양한 장르의 창작에 힘쓴 그가 왜 오페라를 한편만 남겼는지 미지수이지만 이 작품은 그의 살던 시대와 자신의 창작성이 잘 드러난 훌륭한 걸작이라 할 수 있다. 여러 번의 수정(alteration)을 거쳐 1805년 빈에서 초연된 이 작품은 수정할 때마다 서곡(overture)을 다시 썼다. Leonore 서곡 3곡 Fidelio 서곡 1곡 합하여 4개의 서곡이 있는데 Leonore 2번 곡이 연주회용 서곡으로 가장 많이 연주된다. 내용은 프랑스 대본작가 니콜라스 비비의 〈레오노레〉 또는 영웅적인 〈부부애〉를 바탕으로 작곡했다. ☞ 이 곡의 대본은 rescue(구출) opera의 일종이다.  

▲The opening of Act II of Ordfeo ed Euridice.(출처/THE ENCYCLOPEDIA OF MUSIC)

Gluck의 Opera Reform

독일의 고전시대 작곡가 Christoph Willibad Gluck(1714-1787)는 ‘Opera Reform-오페라 개혁’이라는 큰 공헌을 이루었다. 그는 바로크 전반을 주도했던 나폴리의 오페라의 문제점, 즉 성악적 기교(technique)에 치중하여 청중의 감각을 자극하는 음악적 표현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몇몇 동료들과 함께 오페라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였다. 그의 오페라 <Alceste> 서문에서, 오페라에서 음악은 시(poem)와 극(drama)의 내용을 표현하여야 하며, 여러 가지 음악적 내용을 가진 종합적인 구성체를 강조하였다. 그의 대표작은 오페라 1762년 발표된 <Orfeo and Euridice>로서, 이 작품에서 새로운 변화를 추구하는 오페라의 이상을 실현하며, 또한 고전주의적 음악특성인 단순함(simplicity) 명료함(clearity)을 강조했다.

오페라는 많은 사람을 사로잡을 만한 요소(elements)들을 가지고 있다. 저명한 성악가의  의상(costume), 동작(action), 무대(stage), 조명(lighting), 음악(music) 등이 어우러져 멋진 이야기로 펼쳐 나갈 때, 특별히 aria가 흘러나올 때 청중은 숨을 죽이며 넋을 잃고 있는 경우가 많다. 그리고 중창, 합창 등도 조화로운 요소이며, 특별히 오페라의 overture-서곡, intermezzo-간주곡 등은 오케스트라만으로 연주되는 훌륭한 곡들로, 그 음악 자체가 청중을 사로잡고도 남는다. 

다음 칼럼에는 고전시대의 성악곡 중에서 교회음악(church music)에 대하여 다루고자 한다.

“Hearing <Iphigenie> I forget that I am in a opera house 
   and think I am hearing a Greek tragedy"
     - Baron Grimm (1723~1907) -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규리 2021-12-31 23:52:43
칼럼잘읽었습니다 교회음악도기대됩니다
새해에도 복많이받으세요 감사합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