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5 12:50 (월)

본문영역

[이창욱 연애칼럼] 연애를 쉽게 하는 방법
상태바
[이창욱 연애칼럼] 연애를 쉽게 하는 방법
  • 이창욱 칼럼니스트
  • 승인 2022.08.26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렵지 않게 연애를 이어가는 사람들은 어떤 공통점을 가지고 있을까?
▲사람들은 쉽게 연애하는 것 같은데 어떤 사람은 연애가 너무 어렵다고 한다.(출처/pixabay)

희정은 연애 경험이 한 번도 없다. 희정은 연애하고 싶어서 연애 관련 책과 잡지 그리고 심리 테스트를 꾸준히 해보고 있다. 그런데도 도무지 연애할 기회가 다가오지 않는다. 연애는커녕 주변의 이성과 썸을 타는 것도 어렵다.

“남들은 쉽게 쉽게 연애하는 것 같은데 저는 왜 이럴까요? 너무 어려워요. 그냥 포기하고 혼자 사는 게 더 편한 것 같아요.”

반면 수진은 연애 인싸다. 끊이지 않고 누군가와 연애를 이어가고 있다. 남녀를 불문하고 주변에서 이런 극과 극의 경우를 찾아볼 수 있다. 누구는 쉽게 연애를 하고 또 누구는 죽어라 노력을 하는데도 연애를 어려워하는 게 현실이다.

어떤 사람은 ‘외모’‘행색’의 문제가 아니냐고 하겠지만, 연애를 잘하고 못 하는 것이 외모만의 문제는 아니다. 흔한 착각 중 하나가 바로 외모가 뛰어나면 연애가 쉬울 거라는 생각이다. 하지만 다년간 운동으로 잘 관리된 몸매와 호감형 얼굴을 가지고 있는데도 연애가 어렵다며 찾아오는 사람이 적지 않다. 홍대나 신촌 번화가에서 지나가는 커플들의 모습을 살펴보면 반드시 연애가 외모 순으로 하는 것은 아님을 알 수 있다.

고급외제차를 타거나 명품 브랜드의 옷을 입더라도 연애가 쉽지는 않을 것이다. 연애를 결정하는 중요한 판단 기준은 외모가 아니라 마음이기 때문이다.  (출처 : pixabay)
▲고급 외제차를 타거나 명품 브랜드의 옷을 입더라도 연애가 쉽지는 않을 것이다. 연애를 결정하는 중요한 판단 기준은 외모가 아니라 마음이기 때문이다. (출처/pixabay)

연애를 어렵게 생각하면 막연한 부담감이 생겨서 누군가에게 연애를 배우려고 한다. 그러면 연애는 더 어렵게 느껴진다. 막상 이성을 만나도 배웠던 것처럼 되지는 않는다. 머릿속이 하얗게 되면서 식은땀만 흐르는 상태가 된다. 상대방이 이런 자기 모습을 보고 비웃을 것 같고, 어색함에 어찌할 바를 모르게 된다. 이런 경험은 연애의 악순환을 자초한다.

연애를 쉽게 하는 사람은 연애에 대한 부담이 상대적으로 훨씬 덜하다. 연애를 어떻게 잘해야 하는지 생각하는 것보다, 자신이나 이성에 대한 관심이 더 높다. 이런 경우 자연스럽게 서로를 잘 이해할 수 있고 배려도 가능해진다. 결과적으로 관계가 좋아지고 연애로 쉽게 이어지는 것이다. 연애의 선순환이라고 할 수 있다.

연애가 어렵게 느껴지는 이유는 사람보다 ‘연애’에 집중해서 그렇다. 반면 연애를 쉽게 하는 사람은 연애가 아닌 ‘사람’에 집중하는 경향이 더 강하다. 연애는 사람과 사람이 만나서 교감을 통해 사랑의 감정을 끌어내는 일련의 과정이다. 이런 과정은 사람의 신체와 신경 그리고 감정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다. 이것을 단편적인 글이나 영상으로 설명하는 것은 매우 어렵고 난해하다.

철저한 자기관리와 타인에 대한 배려가 연애의 출발점이다. 그래서 자신에 대해서 엄격하고 타인에 대해서 관대한 성향을 보인 사람들이 비교적 연애를 쉽게 한다. (출처 : pixabay)
▲철저한 자기관리와 타인에 대한 배려가 연애의 출발점이다. 그래서 자신에 대해서 엄격하고 타인에 대해서 관대한 성향을 보인 사람들이 비교적 연애를 쉽게 한다. (출처/pixabay)

어린아이가 걸음마를 하는 것이나 자전거를 처음 타는 것을 ‘말’ 혹은 ‘글’을 이용하여 이론적으로 설명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깝다. 하지만 직접 경험해 보면서 배우면 쉽게 습득할 수 있다. 연애도 그렇다. 연애라는 것을 이론적으로 설명하기는 어렵고, 그런 콘텐츠를 보고 실제로 연애를 하기도 어렵다. 연애도 직접 경험을 통해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

연애를 배우려고 하지 말고, 먼저 거울 앞에서 가만히 자기 모습을 살펴보자. 외모는 단정하게 관리 되었는지? 자신감은 잘 드러나는지? 친절하고 온화한 표정을 하고 있는지? 나 자신에게 먼저 관심을 두고 이성과 소통할 준비를 해보자. 연애를 이론적으로 배우는 것보다 훨씬 더 수월하게 연애를 시작할 수 있을 것이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