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9 12:07 (금)

본문영역

대전문화재단, 테미오래 무료 기획전시 ‘관사촌 人 이야기-김우영 그리고 양한나' 개최
상태바
대전문화재단, 테미오래 무료 기획전시 ‘관사촌 人 이야기-김우영 그리고 양한나' 개최
  • 이세연 기자
  • 승인 2022.08.2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문화재단이 수탁 운영하는 대전광역시 테미오래가 하반기 기획전시 '관사촌 人 이야기-김우영 그리고 양한나'전을 내달 1일부터 23년 1월 31일까지 1호 관사에서 무료로 개최한다.

테미오래는 근대역사 도시 대전의 중요한 거점 역할로서 '관사촌 人 이야기-김우영 그리고 양한나' 전시를 통해 옛 충청남도 관사촌에 살았던 인물에 대한 스토리 발굴과 한 인물의 삶을 다양한 시선에서 바라볼 수 있는 관점을 제시한다.

이번 기획전은 '관사촌 人 이야기'라는 하나의 주제 속에 상・하반기를 관통하는 중심인물인 '김우영'에 대해 알아본다. 상반기에는 신여성 나혜석을 통해 김우영을 소개했고, 이번 하반기에는 '김우영 그리고 양한나'전을 통해 1940년대에 3년간 옛 충청남도 관사촌에 거주했던 김우영을 재조명한다.

또한 우리나라에 대한 애국심과 조국의 광복을 위해 헌신했던 인물들을 기리고자 태극기 컬러링과 함께 이번 국가보훈처에서 출시한 '부르마블-대한 독립 에디션'을 즐기며 올바른 역사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체험 행사도 준비했다.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대표이사는 "2022년 상・하반기 기획전시를 통해 나혜석, 양한나와 김우영의 삶을 비교해 보며 어려웠던 시기에도 올바른 삶의 태도를 관철한 삶 또는 주위 상황에 순응한 삶과 같이 다양한 삶에 대한 관점을 제시하여 사유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사촌 人 이야기-김우영 그리고 양한나'전 포스터(제공/대전문화재단)
▲'관사촌 人 이야기-김우영 그리고 양한나'전 포스터(제공/대전문화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