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9 10:54 (금)

본문영역

지방소멸 극복은 ‘지역 관광인재’ 양성부터...지역 공무원과 업계 대상 맞춤형 관광상품 기획교육 실시
상태바
지방소멸 극복은 ‘지역 관광인재’ 양성부터...지역 공무원과 업계 대상 맞춤형 관광상품 기획교육 실시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2.11.07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감소 대응 방안으로 관광데이터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지역 관광상품을 기획해보는 교육 과정이 열린다.

한국관광공사는 관광데이터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지역관광상품 기획을 통해 인구감소 대응방안을 모색해보는 온․오프라인 관광 교육과정을 11월 중 강원, 전남, 충남권역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교육은 인구감소 지역의 미래형 관광인재 양성에 초점을 둔 것으로 전국 인구감소 지역 중 총 3곳(강원 정선, 전남 신안, 충남 공주)과 인근 지역의 공무원과 유관 기관, 관광업계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참가자를 모집한다. 3곳은 지역 내 관광소비금액 중 외지인 관광소비 비중과 지역관광추진조직(DMO) 등 공사 사업과의 연계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

내용을 보면 1일차인 11월 10일엔 유튜브 라이브와 줌을 이용한 온라인 교육으로, 지방소멸 대응기금 사업의 이해, 데이터 기반 관광정책 수립 등 이론 교육, 한국관광 데이터랩을 활용한 지역맞춤 관광현황분석 실습 교육이 진행된다.

2, 3일차는 권역별 오프라인 교육으로, 인구감소 대응을 위한 국내·외 지역관광상품 분석 및 전략 수립에 관한 강의와 실습이 진행된다. 정선군(생활문화센터 아리샘터) 교육은 11월 16일~17일, 광주광역시(아이플렉스) 교육은 11월 23일~24일, 공주시(충남STMD)는 11월 30일~12일 1일 일정이다.

참가 신청은 11월 9일까지 관광인력포털 ‘관광인’에서 받으며 권역별 20명 내외로 선착순 모집한다.

공사 박영희 관광미래인재양성팀장은 “이번 교육은 분야별 전문가 강의뿐만 아니라 실제 해당 지역 관광콘텐츠와 강, 약점을 분석해 지역별 맞춤형 전략을 주체적으로 수립하는 학습자 주도의 문제 해결형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향후 교육 내용을 현업에서 잘 적용할 수 있도록 활용가이드를 제공하고, 활용 우수사례 공유 워크숍을 개최하는 등 교육 참가자가 교육내용을 보다 잘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국관광공사] (사진) 인구감소 대응 지역관광상품 기획교육 포스터.png
▲한국관광공사 인구감소 대응 지역관광상품 기획교육 포스터(출처/한국관광공사)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