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8 09:49 (목)

본문영역

전주시여의사회, 아동복지시설 자립준비청년 자립지원금 100만 원 전달
상태바
전주시여의사회, 아동복지시설 자립준비청년 자립지원금 100만 원 전달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2.11.1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여의사회가 아동복지시설 자립준비청년들을 위한 자립지원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출처/전주시)

전주시여의사회가 엄마의 마음으로 만18세 이후 자립해야 하는 보호종료(예정) 아동의 자립을 지원하고 나섰다.

전주시는 10일 전주시여의사회가 아동복지시설 자립준비청년들을 위한 자립지원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전주시여의사회는 또 아동복지시설 자립 준비 청년들이 사회에 온전히 적응하고 스스로 삶을 꾸려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후원금 전달 및 진료 지원 등 나눔활동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수영 전주시여의사회 회장은 “아동 보호 시설에서 보호 기간이 종료된 청년들이 사회 정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뉴스를 접하고 후원을 결정했다.”면서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자립준비청년들의 홀로서기를 응원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에 대해 김현옥 전주시 아동복지과장은 “아동복지시설 자립준비청년이 이번 후원을 통해 우리 사회의 당당한 구성원으로 성장해 자립할 수 있는 밑바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자립준비청년들의 경제·정서적 자립 지원을 위한 나눔 릴레이가 지속 추진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