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부산글로벌도시재단, 부산시 우수 정책 개도국 전수를 위한 다국가 초청연수 실시
상태바
부산글로벌도시재단, 부산시 우수 정책 개도국 전수를 위한 다국가 초청연수 실시
  • 권준현 기자
  • 승인 2023.09.14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글로벌도시재단 홈페이지 캡처. 사진은 기사와 무관합니다.(출처/부산글로벌도시재단) 

부산글로벌도시재단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과 부산이니셔티브와 연계한 부산시 우수 정책 해외 전수를 위한 다국가 초청연수를 9월 16일(토)부터 23일(토)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협업하여 KOICA글로벌연수 형태로 추진되며, 총 8개국 16명의 공직자들이 부산을 방문할 예정이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계기로 우리 정부는『부산이니셔티브』를 제안한 바 있다. 부산이니셔티브는 국제사회 지속가능발전을 위해 협력과 연대를 위한 우리 정부의 국제협력 방안으로 기후변화 대응, 디지털 전환, 보건의료, 식량안보, 교육 분야에 걸쳐 맞춤형 ODA 사업을 추진하게 될 예정이다. 이번 연수는 부산이니셔티브의 비전과 내용에서 맥락을 함께하는 부산의 그린스마트시티를 주제로 부산의 강점 분야인 해양수산, 물환경, 교통, 멀티미디어 콘텐츠 정책 방향과 실행 노하우를 소개하는 것으로 기획됐다.

약 1주일 동안 가나, 도미니카 공화국, 르완다, 케냐, 코트디부아르, 콜롬비아, 탄자니아, 페루의 도시개발 및 ODA 분야 정책 담당관들이 부산에 머물면서 부산시 주요 유관부서 담당관과 지역 내 전문가들을 통해 부산 그린스마트시티 정책에 대한 최신 동향과 정보를 습득하게 될 예정이다. 정책 실행 방식과 노하우를 보다 더 효과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관련 정책 기관, 기업, 시설 현장에서 연수 강의와 체험 활동이 병행될 계획이다. 연수 종료 시, 참가 연수생들은 자국의 지속가능도시발전을 위해 부산 그린스마트시티 정책 활용과 향후 부산형ODA 사업화 등 상호 협력을 위한 방안을 제안하게 된다.

재단은 부산시ODA 전담기관으로 부산 강점 분야를 중심으로 한 ODA 사업 기획 및 실행, 역량강화, 컨설팅 등을 비롯한 지역 내 ODA 생태계 조성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 및 부산이니셔티브 제안을 계기로 부산형ODA을 개념화하여 부산 지역과 협력국의 상생협력을 위해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번 초청연수 기간 중에 재단은 부산시 위탁을 받아 『2023 개도국 자매도시 공무원 초청연수』 사업도 동시 진행하는 등 2030세계박람회 유치후보도시 부산의 강점을 알리기 위한 총력 지원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