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07-05 10:49 (화)

본문영역

(재)대구문화재단, 적극적으로 시민이 활동하는 생활문화와 예술교육의 현장 ‘생활문화 프렌즈’와 ‘학생 기자단’
상태바
(재)대구문화재단, 적극적으로 시민이 활동하는 생활문화와 예술교육의 현장 ‘생활문화 프렌즈’와 ‘학생 기자단’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2.05.16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붙임.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jpg
▲사진은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 발대식(출처/(재)대구문화재단)

(재)대구문화재단에서는 시민들이 생활문화와 예술교육 사업을 향유하고, 콘텐츠를 재생산하며 더 나아가 문화의 주체자가 되는 대구생활문화센터 ‘생활문화 프렌즈’와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시민들의 생활 속 문화 향유와 예술교육에 대한 욕구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요즘, 단순히 문화행사나 예술교육을 기획하고 제공하는 수동적인 방식에서 벗어나 시민이 주체가 되어 현장을 연결하고, 공감대를 이끌어주는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대구생활문화센터의 ‘생활문화 프렌즈’와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은 지난 5월 4일(수) 발대식과 역량강화 교육을 시작으로 그 첫 발을 내딛었다.

대구생활문화센터는 대구의 20 ~ 30대 청년 22명으로 구성 된 뉴스레터 기자단 및 영상 홍보단 ‘생활문화 리포터’와 13명의 대구시민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생활문화 어셔’ 두 분야의 ‘생활문화 프렌즈’를 구성했다.

올해 처음 신설된 대구생활문화센터 ‘생활문화 프렌즈’ 중 ‘뉴스레터 리포터’와 ‘영상 리포터’는 대구생활문화센터 운영사업 현장을 취재 하고 뉴스레터 발행을 통해 우리 지역 내 여러 생활문화 소식을 홍보할 예정이다. 또한 ‘생활문화 어셔’는 대구생활문화센터 방문객을 대상 안내와 공간 관리 등의 역할을 하며, 추후 시민갤러리 전시, 대구생활문화제 등 직접적인 현장 업무지원 또한 맡게 된다.

한편 기존 대학생으로만 구성됐던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은 올해부터 고등학생까지 확대하여 ‘기사 기자단(4명)’과 ‘영상 기자단(2명)’으로 구성하였다. 학생 기자단은 앞으로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의 다양한 예술교육 사업을 전달하는 창구역할을 하게 된다.

학생들은 각자의 눈높이에 맞춰, 직접 콘텐츠를 제작해보고 학교에서는 배울 수 없었던 다양한 문화예술교육 참여를 통해 또 다른 문화적 의미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지난해에도 뉴스레터 기사를 비롯해, 카드뉴스, 안내홍보 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로 좋은 반응들을 얻었던 만큼 올해 학생기자단의 재치있고 활발한 활동이 기대된다.

생활문화 프렌즈 허우영 리포터는 "발대식과 역량강화교육에서의 첫인상이 강렬했다. 대구문화재단에서 기획, 실행하는 전반적인 생활문화 활동들은 대구가 문화예술연구의 중심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프렌즈 뉴스레터 기자로서 자부심이 느껴졌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 김도연 기자는 "귀한 시간을 마련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학생 기자단으로 문화예술사업 현장들을 누비며, 다양한 소식을 전할 생각에 무척 설렌다.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 라고 전했다.

대구생활문화센터의 ‘생활문화 프렌즈’와 대구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학생 기자단’은 각 센터의 활동주체로서 올해 말까지 활동을 이어나가게 된다.

붙임. 대구생활문화센터 생활문화 프렌즈.jpg
▲사진은 대구생활문화센터 생활문화 프렌즈 발대식(출처/(재)대구문화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