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2-12-09 12:07 (금)

본문영역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건축도자연구프로젝트' 연지공원 수변 데크에서 전시
상태바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건축도자연구프로젝트' 연지공원 수변 데크에서 전시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2.10.19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라믹창작센터 입주작가 후속지원프로그램 일환
(1) 연지공원에 설치된 작품 사진.jpg
▲연지공원에 설치된 작품 사진(출처/(재)김해문화재단)

(재)김해문화재단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건축도자연구프로젝트>가 10월 17(월)부터 23(일)까지 7일간 김해 연지공원 수변 데크에서 전시된다.

올해 처음 공공미술프로젝트로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의 세라믹창작센터 입주작가 후속지원 프로그램으로, <김나영 & 그레고리마스>의 <Lady 분수와 담배> 작품을 선보인다.

김나영은 서울대 조소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파리 국립미술학교 아트스쿨에서 그레고리마스를 만나 이들 부부는 세계를 누리며 작품 할동을 왕성하게 이어가고 있으며 대표작으로는 <풀밭 위의 점심식사> 복합설치 작품이 있다.

전시는 다소 난해하고 어수선해 보여도 속에 숨은 유머와 해학, 살짝 비튼 대중문화 코드 등을 통해 일상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부여한다.

전시를 기획한 클레이아크김해 홍희주 큐레이터는 “금연팻말과 분수를 권력과 기술의 상징으로 해석한 작가의 위트 있는 설치 작품을 새로운 시각으로 즐겨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건축도자연구프로젝트 홍보 포스터.jpg
▲클레이아크김해미술관 '건축도자연구프로젝트' 포스터(출처/(재)김해문화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