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4-12 11:25 (금)

본문영역

제17회 부산콘텐츠마켓, 아시아 방송·영상 콘텐츠 거래 시장 5월 31일 전면 오프라인 개최
상태바
제17회 부산콘텐츠마켓, 아시아 방송·영상 콘텐츠 거래 시장 5월 31일 전면 오프라인 개최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3.05.26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올해 17회를 맞이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방송·영상 콘텐츠 거래 시장인 부산콘텐츠마켓(BCM)이 오는 5월 31일 막을 올린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와 부산시가 후원하는 부산콘텐츠마켓은 ‘우리의 이야기가 세계의 이야기’라는 주제로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3일간 진행된다.

행사는 전 세계 35개국 600여 개 업체 1,500명의 바이어․셀러 참여를 목표로 BCM마켓, BCM펀딩, BCM콘퍼런스, BCM아카데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작년과 달리 전면 오프라인으로 개최해 코로나 이전의 현장감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BCM마켓에서는 KBS미디어, MBC, SBS, CJ ENM, SLL, KT스튜디오지니 등 국내 대표 방송사들의 전시 부스뿐 아니라 몽골 공동관, 한국드라마제작사협회 공동관을 운영해 부산콘텐츠마켓의 주축인 마켓 운영에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또한 부산을 중심으로 국내 중소 콘텐츠 제작사를 지원하기 위한 BCM중소업체지원관도 함께 운영해, 중소 제작사의 우수콘텐츠가 수출 기회를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BCM펀딩은 제작사에 실질적 지원이 가능하도록 운영방식을 개선한다. 비즈매칭과 펀딩 설명회를 통합해 제작사 상담, 관리, 투자정보 제공 등을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국내외 유명 방송사,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투자사 등으로 의사결정자(디시전메이커)를 구성해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가 투자로 이어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BCM콘퍼런스는 지난해보다 확대 구성해 총 10개의 세션으로 진행된다. 올해는 최근 호평 속에 막을 내린 지니티비(TV) 오리지널 드라마 ‘종이달’의 제작진과 출연 배우가 참석해 드라마 제작과정, 촬영 에피소드 등 비하인드 공개와 함께 현장의 이야기를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케이(K)-콘텐츠의 신흥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중남미 지역과의 미디어 교류를 위해 마련된 ‘LATAM in BCM’을 구성해 한국 콘텐츠의 중남미 시장 진출 방안에 대하여 논의한다.

아울러 우리에게 디즈니 애니메이션 <곰돌이 푸의 새로운 모험>의 작가로 잘 알려져 있으며 에미상을 수상한 할리우드 프로듀서 데브 로스(Dev Ross) 등이 참석해 영상 콘텐츠 등급 규제 및 청소년 보호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최근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인공지능 융합콘텐츠 ‘챗지피티(GPT)’를 학술적으로 다루는 ‘인공지능 콘텐츠 콘퍼런스’ 등 다양한 주제의 콘퍼런스도 함께 진행된다.

BCM아카데미는 ‘케이(K)-콘텐츠 글로벌 성공사례 및 전략’을 주제로 총 5개 강좌로 구성해 2일간 오프라인으로 운영한다. 글로벌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콘텐츠 <피지컬:100>의 장호기 프로듀서, <재벌집 막내아들>의 정대윤 SLL 수석 프로듀서 등 실무 전문가들의 강의를 통해 방송영상 콘텐츠 산업의 흐름과 최신 제작 동향 등에 대한 정보와 지식을 공유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올해 전면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부산콘텐츠마켓을 통해 코로나 이전에 느꼈던 현장의 생동감을 만끽하시길 바라며, 참여한 우수기업들의 콘텐츠가 아시아를 넘어 세계시장으로 판로를 넓혀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부산콘텐츠마켓 2023 공식포스터(출처/부산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