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주독일 한국문화원, '어서와! 한국에서 너의 꿈을 찾아봐' 독일 고등학교 졸업생을 위한 갭 이어 행사 개최
상태바
주독일 한국문화원, '어서와! 한국에서 너의 꿈을 찾아봐' 독일 고등학교 졸업생을 위한 갭 이어 행사 개최
  • 권준현 기자
  • 승인 2023.07.07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4_갭이어 코리아 설명 경청하는 현지 학생들.jpg
▲갭이어 코리아 특별 관광 홍보행사에서 설명 경청하는 독일 현지 학생들(출처/주독일 한국문화원)

주독일 한국문화원(이하 문화원)은 7월 5일(수) 문화원에서 한국관광공사 프랑크푸르트 지사(이하 관광공사)와 공동으로 ‘어서와! 한국에서 너의 꿈을 찾아봐!’ 갭이어 코리아 특별 관광 홍보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독일을 비롯한 유럽 학생들은 고교 졸업 후 대학진학에 앞서 다양한 사회경험과 자기 계발을 위해 해외에 나가 봉사활동 등을 하며 이국적인 문화를 체험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 기간을 ‘갭 이어(Gap Year)’라고 부른다. 문화원과 관광공사는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트렌드에 빠르게 반응하는 유럽 젊은 수요층으로 우리 관광산업을 확대하고, 독일의 고교 졸업생들을 잠재적인 한국 관광객으로 확보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독일 학생들에게 갭 이어 대상 국가로 한국은 아직 많이 알려져 있지 않다. 하지만 독일 역시 한류에 대한 관심은 꾸준히 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점에 착안해 문화원과 관광공사는 코로나 팬데믹이 한창이던 지난해부터 K-Pop, K-드라마 등 K-컬처에 대한 관심이 많은 현지 젊은 계층의 방한을 유도하기 위한 갭 이어 프로그램을 개발해왔다.

두 기관은 우선 현지 MZ세대의 성향을 분석하여, 템플스테이, 태권도 체험, 사찰음식체험, 한복입고 궁궐 산책, 한식 쿠킹클래스, K-POP 댄스클래스 등 다양한 한류를 체험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한편으로 갭 이어 참가자를 모집했다. 또 현지 여행사와의 협업을 위해 세계 최대 규모의 ‘갭 이어’ 전문 여행사인 AIFS(American Institute For Foreign Study) 독일지사와 이번 설명회를 함께 준비했다.

이날 행사장을 찾은 약 60명의 학생과 학부모들은 한국만의 특화된 갭 이어 프로그램에 큰 관심을 보였다. 특히 학부모들은 자녀들을 외국에 보낼 경우 늘 치안을 우려했는데 한국이 안전한 나라란 설명에 안도감을 보이기도 했다. 한 학부모는 “우리 아이의 갭 이어 대상 국가는 이제 한국”이라며 행사에 참가한 것에 대해 큰 만족감을 표시했다.

주독일 한국문화원 이정일 담당자는 "문화원과 관광공사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앞으로도 참신한 한국 방문 프로그램을 개발해나가는 한편, 베를린뿐 아니라 독일 전역에서 ‘갭 이어’ 프로그램 설명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해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