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강원특별자치도, 글로컬 대학 지원 국비 3,000억 원 확보에 지역 동반 성장 기회 얻었다.
상태바
강원특별자치도, 글로컬 대학 지원 국비 3,000억 원 확보에 지역 동반 성장 기회 얻었다.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3.11.13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특별자치도가 교육부(한국연구재단)에서 주관한 글로컬 대학에 강원대․강릉원주대(공동), 한림대 2곳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글로컬 대학은 지역 발전 전략과 연계하여 지역의 발전을 선도하기 위해 전면적으로 혁신할 의지와 역량을 갖춘 지역대학 30곳을 2026년까지 선정하여 재정투자, 과감한 맞춤형 규제 특례 및 세졔 혜택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우리 도는 7월 21일 발표된 예비지정대학 15곳 중 강원대․강릉원주대(공동), 연세대 미래캠퍼스, 한림대가 예비지정대학으로 확정된 바 있다.

예비지정대학 및 지자체는 10월 6일까지 2023년 글로컬대학 본지정을 위한 실행계획서를 제출했고, 10월 23일 대면심사를 진행했다.

이번 공모 선정에 따라 도내 글로컬대학은 5년간 국비 1,000억 원을 확보하게 되었으며, 강원특별자치도 또한 글로컬대학에 대학별 5년간 250억 규모의 지방비 투자를 계획하고 있어 총 1,250억 원을 지원받게 될 예정이다.

이번에 본지정된 도내 대학의 실행계획서 주요 내용(비전)은 강원대․강릉원주대는‘강원1도1국립대를 통한 글로컬 대학도시 구현’을 비전으로 제시하고 대학 간 벽 허물기, 학문·학과 간 벽 허물기, 캠퍼스-지역 간 벽 허물기를 3대 추진과제로 설정하였으며, 한림대는 ‘AI 교육 기반 창의 융합인재를 양성하는 열린 대학’을 비전으로 제시하고 해체의 혁신, 한림AI 교육 솔루션, 창조와 혁신의 고리, 열린 대학을 4대 추진과제로 설정함으로서 2곳의 대학 모두 지역과 동행하여 함께 성장하는 대학 모델을 제시했다.

그동안 도에서는 글로컬대학 선정을 위해 상반기 강원형 대학지원계획을 선제적으로 발표하여 지역-대학-기업의 동반성장 체계 구축 방안을 제시하며 대학이 핵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밝힌 바 있으며, 본지정을 위해 산업·기업지원 관련부서 및 대학별 관계자 회의, 시군 관계자 간담회 등 10여 차례 전략회의를 개최하며 실무자간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글로컬 대학 실행계획 수립을 위해 꾸준히 논의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태 지사는 “이번 글로컬 대학 선정은 지자체, 대학, 산업체가 합심해 이뤄낸 쾌거”라면서 선정된 대학에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강원특별자치도는 글로컬 대학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미래산업 육성을 통해 지역소멸 위기를 돌파해 나가겠다”라며 글로컬 대학 육성을 위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향후 선정 대학은 내년 2월까지 전문가 컨설팅을 거쳐 실행계획서를 수정‧보완하여야 하며, 대학별‧연차별 지원액 규모도 실행계획서 수정사항을 감안하여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2023년 글로컬대학 본지정 평가 결과(출처/강원특별자치도)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