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4-12 11:25 (금)

본문영역

2024년 봄, 딸기에게 무슨 일이?...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딸기와 꿀벌 이야기로 풀어내는 생태교육 운영
상태바
2024년 봄, 딸기에게 무슨 일이?...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딸기와 꿀벌 이야기로 풀어내는 생태교육 운영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4.03.13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3~4월 주말 생태교육 프로그램 《딸기에게 무슨 일이?》 홍보물(출처/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꿀벌들이 사라지면? 맛있는 딸기도 줄어든다. 우리는 이를 인지하며 봄철 딸기를 먹는걸까?

경기문화재단 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은 오는 3~4월 주말 생태교육 프로그램 《딸기에게 무슨 일이?》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이번 프로그램은 이상기후로 꿀벌이 사라지고 수분이 되지 않는 생태계 위기를 알리는 눈높이 교육이다. 먼저 환경의 소중함에 대한 공감대를 이루는 수업을 진행하고, 전시장의 벌집과 개미집을 찾아가 체험활동을 이어간다. 꿀벌의 입장이 되어 치명적인 상처를 입히는 말벌을 피하고, 딸기의 수정을 돕는 등 오감을 다채롭게 사용하며 자연을 실감나게 이해하는 시간을 가진다.

《딸기에게 무슨 일이?》는 3월 매주 일요일, 4월 매주 토요일 2회씩(회차당 1시간 30분) 총 18회 운영된다.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박물관 박민주 담당자는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기 위한 노력을 온몸으로 체득하며, 어린이와 가족이 화합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본 실감체험 교육 접수는 경기문화재단 지지씨멤버스를 통해 가능하다.

▲경기문화재단 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생태교육 프로그램 운영 모습(출처/경기북부어린이박물관)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