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6-05 01:21 (금)

본문영역

대구미술관, 재개관 대비 모의훈련 실시...철저한 방역관리, 유증상자 조기 발견, 안전한 관람 환경 조성
상태바
대구미술관, 재개관 대비 모의훈련 실시...철저한 방역관리, 유증상자 조기 발견, 안전한 관람 환경 조성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0.05.1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미술관은 오는 20일 재개관을 앞두고 15일 오후 2시 권영진 대구시장과 코로나19 극복 범시민대책위원회 문화체육분과 전시분야 실무위원 17명 등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출처/대구시)

대구미술관은 15일 오후 2시 권영진 대구시장과 코로나19 극복 범시민대책위원회 문화체육분과 전시분야 실무위원 17명 등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오는 20일 재개관을 대비한 코로나19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오후 2시부터 한 시간 가량 진행된 모의훈련에서는 체온 이상 발생 시 대응 방법, 한 방향 이동 동선에 따른 전시 관람, 매표소 발권 및 출입자 명부 작성 요령, 관람객 퇴장 후 방역 소독 실시 등 전시 관람 모든 단계에서 이뤄지는 상황을 예측해 꼼꼼하게 시연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코로나19 상황 발생 시 유증상자 조기 발견, 철저한 방역관리, 신속한 사후 조치 등 대구미술관 직원들의 대처능력을 높여 안전한 관람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실시했다.

대구미술관은 재개관에 앞서 안내 데스크 앞 비말 방지 가림판 설치, 발판 소독매트 설치, 엘리베이터 내 항균필름 부착, 2m 관람 거리 유지를 위한 동선 표시, 열화상 카메라 운영, 관람객 접촉구간 주기적 알코올 소독, 의심환자 관내 격리장소 설치, 생활 속 거리두기 홍보 등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안전 관람을 위한 자체세부지침을 마련해 재개관에 대비했다.

이번 모의훈련에 참여한 관계자는 “모의 훈련을 통해 전시시설의 관련 매뉴얼을 숙지하게 됐다”며 “지역의 전시시설 담당자들이 대구미술관을 벤치마킹해 향후 재개관 준비에 소홀함이 없도록 해야 하겠다”고 전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오랜 자율통제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문화생활의 갈증을 느낀 지역민을 위해 문화시설들을 20일부터 단계적으로 개방한다”며 “시민들이 안전하고 불편 없이 전시, 공연 등 다양한 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관람객들의 철저한 방역, 2미터 거리 유지,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등 안전한 관람 환경 조성을 위해 끝까지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대구미술관은 이번 모의훈련에서 발생한 문제점에 대해서 재개관 전까지 보완할 계획이며, 코로나 확산 추세에 맞는 적절한 대응으로 안전한 관람 환경을 조성하려고 한다.

대구미술관 관람예약은 인터파크 및 대구미술관 대표전화로 가능하고 회차별(2시간) 50명으로 관람 인원을 제한해 매주 화요일에서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일 4회, 총 200명까지 신청 받는다.

한편, 대구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 캠페인을 지난 8일에 이어 15일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회원 30여명과 함께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최근 수도권 감염확산에 따른 지역 전파를 막기 위해 7대 기본생활수칙 중 ‘마스크 착용 생활화’를 강조하고 생활 방역망 강화에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