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10-15 18:48 (화)

본문영역

7. 10.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준비포럼’ 개최
상태바
7. 10.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준비포럼’ 개최
  • 백석원
  • 승인 2019.07.09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음센터에서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의 방향과 내용에 대한 현장 의견 수렴


 7월 10일(수) 오후 2시, 문화체육관광부는 대학로 이음센터 이음홀에서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준비포럼’을 개최한다.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은 2001년부터 2012년까지 2008년을 제외하고 매년 수립되어, 총 11차의 기본계획이 수립되었다. 올해부터는 5년 단위 계획으로 수립해 장기적 전망(비전)에서 공연예술 진흥에 기여할 토대를 마련할 예정이며,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산학협력단에서 기본계획(안)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포럼은 「공연법」 제3조에 의거, 문체부 장관이 수립·시행해야 하는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의 방향과 내용에 대한 공연예술계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포럼에서는 그동안 진행되었던 연구 내용을 발표한다. ▲ 연구책임자인 이동연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가 공연예술 중장기 진흥계획의 기본방향을 소개하고, ▲ 설동준 디엠지(DMZ) 피스트레인 뮤직페스티벌 사무국장이 공연예술 지원체계 혁신 방안을, ▲ 이동민 독립기획자가 공연예술인 위상과 권리 보장을 위한 지원과제를, ▲ 신정원 한국예술연구소 책임연구원이 공연예술의 대안적 생태계 조성을 위한 정책을 발표한다. 이어 김재엽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김희선 국립국악원 국악연구실장, 박선희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장계환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본부장, 조남규 한국무용협회장이 종합토론에 참여한다. 

 “전문가들의 연구 결과와 다양한 현장 의견을 종합적으로 수렴해 ‘공연예술진흥 기본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며, “지속 가능한 공연예술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는 장기적 비전과 정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공연예술계 관계자와 관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밝혔다. 

▲출처/문화체육관광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