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19-09-17 18:10 (화)

본문영역

칠석, 국악으로 칠석 절기 맞이해 오는 8월 7일에 ‘은하수야(夜)’ 공연 선보여...
상태바
칠석, 국악으로 칠석 절기 맞이해 오는 8월 7일에 ‘은하수야(夜)’ 공연 선보여...
  • 조윤희 기자
  • 승인 2019.07.30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번 8월 7일 칠석 절기를 맞이해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선보이는 '은하수夜' 공연에 출연하는 악단광칠의 모습

국립국악원은 견우와 직녀가 만난다는 칠월칠석 절기를 맞이해 연인들을 위해 오는 8월 7일(수) 오후 8시,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칠석공연 ‘은하수야(夜)’가 개최된다. 장명서, 악단광칠, 타고가 준비한 ‘달콤한 밤’, ‘색다른 밤’, ‘불타는 밤’이다. 사랑하는 마음과 그리움을 음악으로 풀어낸 화끈하고 시원한 무대가 열린다. 국악방송 ‘바투의 상사디야’의 사회자인 소리꾼 김봉영과 국립국악원 민속악단의 서도소리꾼 장효선 단원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달콤한 밤’, ‘색다른 밤’, ‘불타는 밤’이라는 주제로 사랑과 관련된 퓨전 국악 그룹들의 화끈하고 시원한 무대가 무더운 여름밤이 화려하게 장식될 예정이다.

‘달콤한 밤’에서는 젊은 가객 장명서와 창작가악그룹 ‘연노리가’ 꾸미는 정가로 노래하는 사랑 이야기를, ‘색다른 밤’에서는 악단광칠이 부르는 서도소리의 애잔함과 신명을, 노래한다. ‘불타는 밤’에서는 타악그룹 타고가 출연해 타악으로 흥과 뜨거운 젊은 기운을 모은다. 공연 당일에는 사랑하는 연인들의 최고 합을 찾아주는 궁합이벤트를 잔디마당에서 연다. 공연시작 2시간 전인 오후 6시부터, 공연 예매자 20쌍을 대상으로 선착순 진행한다. 공연 전 사랑하는 연인에게 보내는 편지를 작성하면 공연 도중 10쌍을 추첨한다. 이번 ‘은하수夜’ 공연은 8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8월 7일(수) 오후 8시에 진행된다. 국립국악원 홈페이지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국립국악원 칠석 은하수야 포스터
국립국악원 칠석 은하수야 포스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