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본문영역

올 겨울, 두 남녀가 선물하는 가장 특별한 커플 케미 로맨스가 찾아옵니다♥ 영화 '라스트 크리스마스' 12월 5일 개봉 확정!
상태바
올 겨울, 두 남녀가 선물하는 가장 특별한 커플 케미 로맨스가 찾아옵니다♥ 영화 '라스트 크리스마스' 12월 5일 개봉 확정!
  • 백석원
  • 승인 2019.11.06 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맨틱한 크리스마스 선물로 자리매김할 영화 '라스트 크리스마스'중에서 (출처/유니버설 픽쳐스)

올 겨울, 가장 특별하고 로맨틱한 크리스마스 선물로 자리매김할 영화 <라스트 크리스마스>가 12월 5일 개봉을 확정하고 보는 것만으로도 설렘 가득한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화려한 조명으로 가득한 거리와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로 장식된 런던의 겨울 감성이 그대로 담겨있다. 크리스마스가 찾아온 런던의 거리 벤치에 나란히 앉아 미소 짓고 있는 에밀리아 클라크와 헨리 골딩의 모습은 설렘 가득한 알콩달콩 케미를 보여준다. 또한 “이번 크리스마스에는 행복할 수 있을까요?”라는 카피는 올 겨울, 단 하나의 특별한 크리스마스 영화에서 보여줄 두 사람의 로맨스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로맨틱한 크리스마스 선물로 자리매김할 영화 '라스트 크리스마스'중에서 (출처/유니버설 픽쳐스)


가족, 직장, 친구에게 자신만의 방식으로 잘하려 하지만 인생의 무엇 하나 뜻대로 되지 않는 여자 ‘케이트’(에밀리아 클라크)와 휴대폰도 없고 사는 곳도 알 수 없지만 필요한 순간 언제 어디서든 나타나는 남자 ‘톰’(헨리 골딩)의 로맨틱한 케미는 올 겨울, 가장 특별한 크리스마스 로맨스를 기대하게 한다. “내 생에 최악의 크리스마스, 최고의 선물이 나타났다”라는 카피처럼 애쓸수록 꼬여가는 일상과 꿈을 위해 노력하지만 번번히 실패하는 현실에 힘들어하는 ‘케이트’에게 남들은 보지 못하는 최고의 순간을 선물하는 ‘톰’의 모습은 감성 가득한 로맨스를 완성한다. 또한 예고편 곳곳에서 확인할 수 있는 한겨울 런던의 크리스마스 풍경과 화려한 조명으로 가득한 야경은 보는 것만으로도 황홀함을 안겨주며 설렘을 선사한다.

<라스트 크리스마스>는 가족, 친구, 꿈, 사랑 뭐든 잘 해보려 하지만 무엇 하나 마음대로 되지 않는 여자 앞에 크리스마스의 선물 같은 남자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두 남녀의 특별한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이다. [왕좌의 게임] 시리즈, <미 비 포유> 등에서 극과 극의 캐릭터를 소화하며 탄탄한 연기력과 사랑스러움을 선보인 에밀리아 클라크와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을 통해 할리우드가 주목하는 라이징 스타로 떠오른 헨리 골딩이 로맨틱한 커플 케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영화 <스파이>, <고스트버스터즈> 등 정통 코미디 영화에서 천부적인 재능을 발휘한 폴 페이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또한 탁월한 스토리텔링 능력으로 아카데미와 골든 글로브에서 각본상을 수상한 엠마 톰슨이 각본과 극중 케이트의 엄마 역인 ‘페트라’ 역을 맡아 기대를 더한다. 올 겨울, 두 남녀가 선물하는 가장 특별한 크리스마스 로맨스 <라스트 크리스마스> 오는 12월 5일 개봉 예정이다. 


이번 크리스마스에는 행복할 수 있을까요?
친구도 없고, 연애도 못하고, 엄마에게 얹혀 살고 있는 
인생 뭐 하나 마음대로 되는게 없는 ‘케이트’(에밀리아 클라크).
가수를 꿈꾸지만 매번 오디션에서 떨어지고,
마지못해 별볼일 없는 크리스마스 장식용품 가게에서 일하고 있다.

매일 반복되는 일상이 지나고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던 어느 날,
노숙자 센터에서 자원 봉사를 하는 ‘톰’(헨리 골딩)을 우연히 만나게 된다. 

라스트크리스마스_메인포스터
▲라스트크리스마스 메인포스터(출처/유니버설 픽쳐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