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04-01 12:43 (수)

본문영역

“사이좋은 오누이”, 삼 남매 트리오 대중과 완벽한 호흡으로 실내악 정수 선보여
상태바
“사이좋은 오누이”, 삼 남매 트리오 대중과 완벽한 호흡으로 실내악 정수 선보여
  • 조윤희 기자
  • 승인 2020.02.19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의 노래, 사랑의 슬픔 아름다운 로즈마리 등이 함께하실래요?

예술의 전당은 <아티스트 라운지>로 세 오누이가 음악적 하모니와 가족 간 우애를 뽐내는 이색적인 무대가 펼쳐진다고 전했다. 이재형(바이올린), 이서현(비올라), 이호찬(첼로)으로 구성된 이들 삼 남매 트리오는 영 비르투오소 타이틀에 걸맞게 각기 다른 악기로 일찍이 금호영재콘서트를 통해 데뷔하며 주목을 받기 시작한 바 있다.

이후 국내외 많은 무대에서 그 기량을 인정받으며 현재까지 적극적인 활동 중이다.  보케리니의 현악 3중주 F장조 Op.14 제6번 G.100, 에네스쿠의 현악 3중주를 위한 아침의 노래, 크라이슬러의 아름다운 로즈마린, 사랑의 슬픔, 글리에르의 바이올린과 첼로를 위한 8개의 소품 Op.39 ,베토벤의 현악 세레나데 D장조 Op.8 를 들을 수 있다.

이번 음악회는 보케리니, 에네스쿠 등의 다양한 곡들로 그들만의 섬세하고 아름다운 색채를 연주해 또 한번의 감동의 무대가 선사될 예정이다. 금번 공연은 2020년 2월 26일(수) 오후 8시에 예술의 전당 IBK챔버홀서 진행된다.

▲예술의 전당 IBK챔버홀에서 오는 2월 26일에  아티스트 라운지가 열린다.(출처/예술의전당)
▲예술의 전당 IBK챔버홀에서 오는 2월 26일에 아티스트 라운지가 열린다.(출처/예술의전당)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