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10-22 13:40 (목)

본문영역

지역 청년들에게 소통과 힐링의 장을 제공하는 축제 '대전청년주간'...12일부터 온라인 행사 펼쳐진다.
상태바
지역 청년들에게 소통과 힐링의 장을 제공하는 축제 '대전청년주간'...12일부터 온라인 행사 펼쳐진다.
  • 전동진 기자
  • 승인 2020.10.06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해마다 열리는 대전청년주간 행사를 오는 12일부터 17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대전청년주간은 지역 청년들에게 소통과 힐링의 장을 제공하는 축제이다. 올해 행사는 청년 강연 페스티벌, 청년정책토의, 청년 고민상담소, 청년예술가 콘텐츠, 청년 컨퍼런스 등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청년, 내일을 꿈꾸다’를 주제로 청년들의 도전과 꿈을 키워줄 ‘청년 강연 페스티벌’과 취업, 사회갈등 등으로 고민이 많은 청년들을 위한 ‘청년 고민상담소’가 개최된다.

또한 허태정 대전시장과 청년들이 함께 청년정책을 제안하고 토의하는 ‘청년같이’ 프로그램은 14일 진행된다.

오는 16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움츠러든 감성을 자극할 청년예술가 콘텐츠 ‘청년 드림(Dream) 콘서트’가, 17일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응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들어볼 ‘청년 컨퍼런스’가 펼쳐진다.

이밖에 청년예술가들의 작품을 즐길 수 있는 온라인 마라톤 ‘2020㎞ 청년챌린지’, ‘온(ON) 청년 갤러리’, ‘청년 응원문구 공모’ 등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올해 대전청년주간 행사는 전년과는 달리 포스트 코로나시대 대응을 위해 모든 프로그램이 온라인으로 추진되고 유튜브 이츠대전티비(TV)를 통해 누구나 실시간 참여 가능하며, 사전신청을 통해 줌( ZOOM)으로도 참여 가능하다.

대전시 이현미 청년가족국장은 “올해 청년의 날이 법정기념일로 지정됨에 따라 대전청년주간 행사를 더욱 의미 있게 구성하기 위해 지역청년들과 워킹그룹을 구성해 의견을 수렴하는 등 많은 준비를 해왔다”며 “청년들의 소통과 힐링을 위한 행사인 만큼 청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대전청년, 내일을 말하다_포스터
▲대전청년주간 행사를 오는 12일부터 17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한다.대전청년, 내일을 말하다 포스터(출처/대전시)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