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2-01 15:49 (수)

본문영역

제1회 섬의 날 기념,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 오는 8월 8일부터 열린다...
상태바
제1회 섬의 날 기념,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 오는 8월 8일부터 열린다...
  • 조윤희 기자
  • 승인 2019.07.24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남이 있는 섬, 미래를 여는 섬 주제로 8.8∼10일까지 목포 삼학도에서 개최돼

행정안전부는 섬의 가치와 중요성을 높이기 위해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를 8월 8일부터 10일까지 전라남도 목포시 삼학도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는 3,300여개의 섬을 보유한 세계에서 네 번째로 섬이 많은 나라이며, 섬은 해양영토 확보뿐만 아니라 경제성장을 이끄는 동력이자, 삶의 터전으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으며 대부분의 섬은 전남에 많이 있기도 하다.

이에 목포에서는 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지난해 3월「도서개발 촉진법」을 개정해 섬의 날을 매년 8월 8일로 제정했고, 올해 제1회 기념행사가 열린다. 금번 행사는 ‘만남이 있는 섬, 미래를 여는 섬’이라는 주제로, 8월 8일 기념행사가 열리고, 총 3일 동안 전시회, 기념공연, 학술행사 등 축제형식의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이 이어질 예정이다. 더불어 민속경연대회(8.8), 전국 어린이 그림대회(8.8.)‧동요대회(8.9.), 대형 물놀이장(키즈 드림 아일랜드, 8.8.~10.)와 함께 청하‧다비치‧모모랜드 등 유명가수가 출연하는 K-Pop 콘서트(8.9.~10.)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 홍보에는 전라남도 섬 가꾸기 자문위원인 영화배우 류승룡, 목포시 홍보대사인 개그우먼 박나래 등 섬에 남다른 애정을 가진 연예인이 재능기부 방식으로 SNS 등을 통해 자발적으로 참여해 눈길을 끈다.

행정안전부는 “제1회 섬의 날을 맞아, 2019년을 섬 발전 원년으로 삼고 섬 발전 대책을 범정부적으로 추진하고 섬 지역의 생활환경 개선과 주민의 소득증대 및 복지향상을 위해 ‘도서종합개발계획’을 지속 추진하고 행정안전부, 해양수산부, 국토교통부, 문화체육관광부 등 8개 부처 합동으로 마련한 ‘섬 발전 추진대책‘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을 밝혔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