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2-03 22:13 (금)

본문영역

문화가 숨 쉬는 지하철...‘해피버스킹’ 도입한 제12기 메트로아티스트 모집
상태바
문화가 숨 쉬는 지하철...‘해피버스킹’ 도입한 제12기 메트로아티스트 모집
  • 백석원 기자
  • 승인 2020.05.06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교통공사는 예술 재능을 꽃피우며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길수 있도록 공연을 제공하는 제12기 메트로아티스트(지하철 예술가, Metro Artist)를 이달 6일부터 27일까지 공개 모집한다.

특히 올해는 공연을 관람하는 시민들은 QR 코드를 통해 예술가에 대한 정보를 찾아볼 수 있고, 마음에 드는 예술가에게 후원도 가능한 ‘해피버스킹’을 도입했다. 

‘메트로아티스트’는 누구나 지원가능 하지만, 진행할 공연은 승객 통행과 안전에 방해가 되지 않는 순수 예술 활동이어야 하며 지하 역사 무대에 적합해야 한다.

선발된 ‘메트로아티스트’는 7월부터 12월까지 지하철 예술무대 6개소에서 정기적으로 공연을 하며 활동 실적이 우수한 예술가 5팀에게 매달 소정의 활동비도 지급된다.

▲
▲메트로아티스트의 활동 모습.(출처/서울시)

주 1회 이상 정기적으로 공연이 가능한 예술인을 우선적으로 선발하며 선발인원은 총 40팀으로, 개인(1인)도 지원이 가능하다. 

결과는 6월 5일 공사 누리집을 통해 발표되며 지원 예술인은 누리집 공지사항에 따라 메트로아티스트 운영사무국 앱(해피버스킹)에 접속하고 공연 영상이 첨부된 참가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 메트로아티스트 가입을 알리는 앱(해피버스킹) 소개(출처/서울시)

엄대형 서울교통공사 홍보팀장은 “메트로아티스트와 함께 문화가 숨 쉬는 지하철을 만들어나가고자 한다. 새로운 운영 방식을 도입한 제12기 메트로아티스트 선발에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춘천시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을 위해 5월부터 거리공연인 '버스킹, 춘천'을 전통시장과 강촌레일바이크, 소양강 스카이워크 등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공연팀은 어쿠스틱 음악, 마술과 랩을 최소 30분에서 1시간가량 공연한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