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0 15:03 (토)
보건복지부-삼성카드-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른둥이 가정에 양육 물품 및 부모 교육 지원!
상태바
보건복지부-삼성카드-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른둥이 가정에 양육 물품 및 부모 교육 지원!
  • 조윤희 기자
  • 승인 2019.07.06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수기저귀, 분유 등이 포함된 양육키트 3년간 지원돼
출처 / 픽사베이
출처 / 픽사베이

보건복지부와 삼성카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오늘 7월 5일 17시 이른둥이 가정에 양육 물품 및 부모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삼성카드 본사에서 협약을 체결한다. ‘이른둥이’는 ‘미숙아’의 순우리말 표현으로 그동안 이른둥이에 적합한 특수 기저귀와 분유는 가격이 비싸고 공급이 한정적이어서 이른둥이를 키우는 가정에서는 이를 구하기 어려웠으나, 이번 협약을 통해 앞으로 매주 이른둥이 양육 100가구(총 1만 3000가구)에 이른둥이용 특수 기저귀와 분유 등이 포함된 양육 맞춤짝(키트)가 3년간 지원될 계획이다.

또, 이른둥이 양육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부모 250명을 대상으로 3년간 매년 교육을 실시해 이른둥이 양육 기술을 전달하고 이른둥이 양육 경험이 있는 가정들이 서로 정보를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으로 보건복지부는 안정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삼성카드와 어린이재단 간 협력체계 구축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에 삼성카드는 이른둥이 양육지원을 위한 물품지원 및 이른둥이를 양육 중인 부모를 대상으로 한 부모교실 운영과 관련한 사업비를 어린이 재단에 후원한다. 이른둥이 물품이 담긴 이른둥이 키트는 자사 “베이비스토리”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에서 회원 대상으로 홍보하고 신청을 받아 매주 100명에게 선착순으로 지급하며, 부모교실은 7월18일 목요일 서울 서초동 삼성금융캠퍼스에서 진행을 시작으로 전국 광역시 위주로 연 5회 진행 예정이며 어린이재단은 삼성카드에서 후원한 사업비를 활용해 이른둥이양육지원을 위한 물품을 이른둥이 양육 가정으로 직접 전달하고, 이른둥이 양육 가정을 대상으로 부모교실을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