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4-05-30 15:25 (목)

본문영역

한국근대문학관, 2023년 관람객 18,000명 돌파...단체 관람객 전년 대비 133% 증가
상태바
한국근대문학관, 2023년 관람객 18,000명 돌파...단체 관람객 전년 대비 133% 증가
  • 고수영 기자
  • 승인 2024.01.2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근대문학관 전경(출처/인천문화재단)

인천문화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한국근대문학관이 엔데믹 이후 관람객이 순조롭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문화재단에 따르면 2023년도에 18,138명의 관람객이 한국근대문학관을 찾았다고 밝혔다. 이는 2022년 17,713명에 비해 2.4% 증가한 것이다. 2021년 10,324명임을 감안하면 2년만에 76% 신장세를 보인 것이다.

특히 단체 관람객의 경우 2023년 한 해 동안 총 98건 2,344명이 문학관을 방문했는데, 이는 2022년(42건 719명)에 비해 건수가 133%가 늘어난 것이다.

코로나 이전 수준의 회복은 아직 아니지만 문학관 방문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전국 유일의 공공 종합문학관인 한국근대문학관은 한국 근대문학의 역사적 흐름을 상설전시를 통해 볼 수 있다. 2023년 9월에는 개관 10주년을 맞아 상설전 인천전시실을 확대 개편하여 오픈했다.

또한 2023년에는 인천 근대시와 미술, 인천 근현대소설과 사진 등 문학과 타 장르가 융합된 전시를 기획전시로 선보임으로써 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인천문화재단 김승근 담당자는 “문학관에 오시면 문학과 관련된 지식 습득은 물론 재미적인 요소까지 흠뻑 느끼실 수 있고, 올해는 인천문학과 인천 문인을 주제로 한 다양한 사업을 준비 중이니 많은 시민들께서 찾아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문학관내부.jpg
▲한국근대문학관 내부(출처/인천문화재단)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