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0-10-26 14:48 (월)

본문영역

[컬처TV] 푸대접 받고 있는 전통한지, 일본하고 중국은 유네스코 등재됬는데 우리만 안됐다고?
상태바
[컬처TV] 푸대접 받고 있는 전통한지, 일본하고 중국은 유네스코 등재됬는데 우리만 안됐다고?
  • 백지연 기자
  • 승인 2020.05.08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의 전통한지는 보존력이 매우 뛰어나 천년이 가도 변하지 않는 우수성을 가지고 있다. 또한 질기며 내구성이 좋고 통기성이 좋은 점도 다른 종이에 비해 우수한 점이다. 그러나 일제강점기때 변형된 한지 제조방식때문에 일본의 화지와 차별성이 없다는 이유로 한국의 한지만 유네스코 문화유산에 등재하지 못하고 일본의 화지는 2014년에 중국의 선지는 2009년에 등재됐다.

일제강점기 때 점차 소멸된 우리의 전통한지 제조 방식을 고문헌이나 조선왕조실록 등 역사적 사료의 고증을 통해 재현해야 진정한 우리의 전통한지를 만들수 있다. 현재 만들고 있는 닥나무 전통한지는 일본 제조방식이 많이 들어가 고려시대나 조선시대의 한지와 다르다. 또한 원재료인 닥나무에 대한 연구가 체계적으로 이루어져야 하고 현재 21곳 밖에 남아 있지 않은 전통한지 업체의 어려운 실정에 대한 정책적인 관심도 필요하다.

영상편집: 디지털콘텐츠국
기사:  백지연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