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유틸메뉴

UPDATED. 2023-02-03 22:13 (금)

본문영역

양주시, 교통약자를 위한 '감동의자' 설치 실시
상태바
양주시, 교통약자를 위한 '감동의자' 설치 실시
  • 이주성 객원기자
  • 승인 2019.09.28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동의자가 설치된 모습(출처/양주시청)

양주시는 '공공 공간 디자인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어르신과 장애인, 임산부 등 보행 약자를 위하여 주요 도로 횡단보도에 '감동의자'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신호대기 시간을 상대적으로 길게 느끼는 교통 약자들이 대기 중 잠시 쉴 수 있는 용도로 혹시나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고읍중심상가 주변과 덕계동 시가지, 덕계공원사거리 주변 등 주요 도로변 횡단보도 64개소에 '감동의자'를 우선 설치하여 노인뿐만 아니라 보행이 미숙한 어린이, 임산부 등 교통약자들이 잠시 휴식할 수 있는 공간도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감동의자는 올해 초 남양주경찰서에 근무하던 한 경찰관에 의해 고안된 '장수의자'를 차용한 것으로 평상시 보행에 방해가 되지 않게 접혀있다 필요 시 펼쳐 사용하고 일어서면 자동으로 접히는 구조로 돼 있다.

시 관계자는 "보행약자에게 잠시나마 휴식의 시간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무단횡단이나 신호 위반 등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업효과를 분석 후 다른 지역에도 단계적으로 확대 설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하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