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컬처타임즈

본문영역

강바람 솔솔 음악종합선물세트 '한강썸머뮤직피크닉'...한강몽땅 여름축제의 하이라이트
상태바
강바람 솔솔 음악종합선물세트 '한강썸머뮤직피크닉'...한강몽땅 여름축제의 하이라이트
  • 고수영 기자
  • 승인 2019.08.02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썸머뮤직피크닉>은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공연으로 8. 2(금)~3(토), 8. 9(금)~10(토) 4일간 18:30~22:00, 여의도한강공원 물빛무대와 너른들판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여름’과 ‘강’에 어울리는 팝, 국악, 레게, 클래식의 총 4가지 장르 공연들로 구성된 음악종합선물세트로 누구나 무료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무더위가 한층 기승을 부리는 8월, 한강몽땅 여름축제의 하이라이트 기간을 맞아 이번 주부터 2주간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음악이 흐르는 한강 피크닉’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전했다.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강바람 솔솔 부는 한강에서 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보면 어떨까? 취향에 따라 골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에 빠져들다 보면 일상의 스트레스와 무더위쯤은 가볍게 날려버릴 수 있을 것이다.

▲한강썸머뮤직피크닉-옥상달빛 (제공/서울시)

1부(18:30~19:30) 공연은 수상무대인 물빛무대에서 진행되고, 2부(20:00~22:00) 공연은 너른들판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2주차인 8. 9(금)~8.10(토)에는 18시부터 특별 사전공연이 펼쳐진다.

첫 공연인 8. 2(금)은 ‘팝’을 테마로 1부에는 1세대 인디밴드인 허클베리핀과 키라라의 무대가 펼쳐지며, 2부에는 바이올린 연주와 노래를 함께하는 강이채와 여성 듀오 옥상달빛의 공연이 진행된다.

8. 3(토)은 ‘국악’을 테마로 1부에는 3인조 퓨전국악 아트록 밴드 동양고주파, 가야금과 기타를 협연하는 등잔밑스튜디오가 출연하며, 2부에는 한국전통 음악의 새로운 선율과 리듬을 선보이는 4인놀이와 DJ아킴보 등의 다양한 협연이 펼쳐진다.

8. 9(금)은 ‘레게’를 테마로 1부에는 2인조 레게 어쿠스틱 밴드 어쿠솔쟈와 포크 레게 싱어송라이터 태히언, 2부에는 너른들판 특설무대에서는 국내 스카장르를 대표하는 9인조 밴드 킹스턴루디스카 등이 멋진 콜라보레이션 공연을 선사할 계획이다.

8.10(토)은 ‘클래식’을 테마로 1부는 아동·청소년으로 구성된 놀라운오케스트라, 2부는 30개 생활예술오케스트라 단원들과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한 오디션을 거쳐 최종 선발된 연주자로 구성한 서울시민연합오케스트라가 우리에게 친숙한 클래식 음악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외에도 <한강썸머뮤직피크닉>이 추구하는 경계 없는 문화생활과 지속 가능한 축제의 의미가 담긴 다양한 부대행사와 ‘한강푸드트럭100(8. 2~3)’, ‘서울밤도깨비야시장(8.9~10)’이 인근에서 열려 더욱 풍성한 여름을 즐길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하단정보